Home / Sports / 오승환 메이저리그 데뷔 전 무실점 이대로 쭉~
오승환

오승환 메이저리그 데뷔 전 무실점 이대로 쭉~

오승환이 메이저리그 개막전이자 데뷔 전을 무실점으로 기분 좋은 첫출발을 시작했다.

오승환은 지난 한국시간 지난 4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치 와 메이저리그 시즌 개막전에서 1이닝 2볼넷 2탈삼진 무피 무안타를 기록했다.

이날 오승환은 0대3으로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7회말 마운드에 올랐다.

오승환

오승환은 메이저리그 최고의 포수 야디에르 몰리다 와 호흡을 맞췄는데요 야디에르 몰리다 는 12년 연속 메이저리그 개막전에 출전한 베테랑 포수 입니다.

야디에르몰리다

오승환은 첫 상대 맥 조이스 와의 대결에서 첫 무대라 긴장을 한 탓인지 제구력이 흔들렸는데요 오승환의 메이저리그 첫 공은 시속 150Km 의 커터였는데 하지만 이공이 포수 뒤로 빠져 폭투가 됐습니다.

오승환

오승환

3회 연속 볼을 던지며 조금 불안함을 보이던 오승환은 4구에서 146km 의 직구를 스트라이존에 그대로 넣었지만 결국 폴카운트에서 조이스를 볼넷으로 출루시키고 말았습니다.

두번째 상대 조 제이소에게 초구에 볼을 던졌지만 2구째 2루 땅볼을 유도하면서 첫 아웃카운트를 잡았습니다.

세번째 상대 앤드루 매커천 와의 대결에서는 145km의 커터로 헛스윙을 유도했지만 결국 볼넷으로 출루시켰고 이후 1사 1, 2루의 상황에서 데이비드 프리스에게 첫 삼진을 잡아냈습니다.

세인트루이스-오승환

오승환-메이저리그

오승환무실점

이후 스탈링 마르테이게 와 대결에서는 풀카운트까지 갔지만 헛스윙을 유도하면서 두번째 탈삼진을 기록했습니다.

오승환은 이날 데뷔전에서 총 27개의 골을 던졌는데요 15개의 볼과 12개의 스트라이크를 잡아냈습니다.

세인트루이스오승환

오승환

한편 한국에서 일명 ‘끝판대장’으로 최고의 마무리 투수로 활약하던 오승환은 지난 1월 1+1년 한화 약 132억 5천만원에 세인트루이스와 계약하면서 메이저리그에 진출했습니다.

Check Also

황희찬 손흥민

이란전 황희찬 손흥민 부상 전력 차질 불가피

오는 31일 오후 9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8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대표팀의 주측인 황희찬(잘츠부르크)와 손흥민(토트넘)이 빠질 가능성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