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미야자키 하야오 위안부 발언

미야자키 하야오 위안부 발언

미야자키 하야오 위안부 발언

일본 애니메이션 거장 미야자키 하야오(72) 감독이 아베 정권의 역사인식과 헌법개정 추진 등에 강력하게 비판해 화제가 되고 있다.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미래소년 코난, 이웃집토토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등의 걸작 애니메이션을 연출했다.

최근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자신의 작품 등을 제작하는 스타지오 지브리가 매달 발행 하는 소책자 ‘열풍’ 에 ‘헌법 개정 등은 언어도단’ 이라는 제목의 글을 기고 했는데요 스타지브리는 헌법개정을 특집으로 다룬 이 소책자가 일본 서점에서 모두 팔리는 등 큰 반응을 일으키자 지난 18일 인터넷 공식 홈페이지에 책의 내용에 급히 올리기도 했습니다.

q1.jpg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이글에서 ‘선거를 하면 득표도, 투표율도 낮은데 정부가 혼잡한 틈을 악용해 즉흥적인 방법으로 헌법을 개정하는 것은 당치 않은 일’ 이라며 참의원 선거 후 개헌을 추진하고 있는 아베 정권을 정면 비판 했다.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특히 아베정이 개헌발의 요건을 중, 참의원 3분의2 찬성에서 과분수 찬성으로 완화하기 위해 헌법 96조를 개정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는데 대해서도 96조를 먼저 개정하는 것은 사기 라고 잘라 말했다.

q2.jpg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일본의 보수우익 인사들이 전전의 일본은 나쁘지 않았다고 말하지만 잘못됐다는 것을 인정하지 않으면 안 된다’ 면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도 각기 민족의 자긍심 문제이기 때문에 분명히 사죄하고 제대로 배상해야 한다’ 고 강조했고 아베 정권의 역사인식에 대해 ‘역사감각의 부재에 질렸다’ 면서

‘생각이 부족한 인간은 헌법 같은 것을 건드리지 않는 것이 낫다’ 고 비판했다.

 

한편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5년만에 신작 ‘바람이 불었다’ 를 발표했는데요 일본 언론은 20일 영화 개봉에 맞춰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을 집중 조명하는 등 일본 열도에는 미야자키 하야오 열풀이 강력하게 몰아치고 있습니다.

 

Check Also

임수향차은우

임수향 차은우 ‘내 ID는 강남미인’

JTBC 새 드라마 ‘내 ID는 강남미인’ 에 그룹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출연을 확정 지었고 임수향은 검토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