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이하늬 윤계상 결별

연예계 대표 장수 커플 좋은 동료 사이로

이하늬 윤계상 커플이 결별을 하고 윤계상은 소속사(사람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해지 했다.

11일 사람엔터테인먼트는 “윤계상과 이하늬 두 배우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하고, 좋은 동류 사이로 남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두 배우를 향한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습니다.

이하늬 윤계상 커플은 연예계 대표 장수 커플이었는데요

이하늬 윤계상

지난 2013년 열애를 인정한 이하늬 윤계상 커플은 이후 공개적으로 사랑을 키워 왔습니다.

두 사람은 럼스타그램과 공식석상에서 서로를 응원하며 훈훈한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연예계 대표 커플로 인식되어왔습니다.

이하늬 윤계상

뿐만아니라 이하늬 윤계상 커플은 몇 차례 결혼설도 있었는데요

잡작스런 결별 소식은 충격이 아닐수가 없습니다.

이하늬 윤계상

또한 윤계상은 그 동안 이하늬와 같은 소속사에 있었는데요

이하늬와 결별과 더불어 소속사도 떠나기로 결정 했다고 합니다.

사람엔터테인먼트는 “당사와 윤계상 배우는 충분한 논의 끝에 양측 합의하에 계약 해지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는데요

이하늬 윤계상

이어 “윤계상 배우는 당분간 휴식을 가질 예정이며, 긴 시간동안 함께 해준 윤계상 배우에게 진심어린 감사 인사를 전한다”라고 전했습니다.

이하늬 윤계상

윤계상 이하늬 결별 소식과 더불어 지난해 이하늬가 인스타그램에 등록한 글이 다시 재조명 받고 있는데요

당시 이하늬는 “모든 건 변하니까. 설령 항상 함께 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 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오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 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이에 윤계상과 이하늬 결별설이 불거졌는데요 하지만 소속사는 “사실무근”이라며 결별설을 부인했습니다.

한편 윤계상은 영화 ‘유체이탈자’ 개봉을 기다리고 있고 이하늬는 차기작을 검토 중인것으로 전해졌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