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공무원 경조사 휴가 토요일 공휴일 제외한다.

공무원 경조사 휴가 토요일 공휴일 제외한다.

공무원 경조사 휴가 토요일 공휴일 제외한다.


이달 중순부터 공무원의 경조사 휴가 일수를 산정할 때 토요일과 공휴일은 포함하지 않는다.
 여성 공무원이 불임치료를 받을 때 특별 휴가를 낼 수 있고 출산휴가와 육아휴직을 연결하면 출산휴가일부터 대체인력이 투입된다.


 행정안전부는 6일 국가공무원법과 국가공무원 복무규정 개정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해 이달 중순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공무원의 경조사 휴가 일수를 산정할 때 토요일과 공휴일이 계산에서 빠지고 자녀 결혼과 형제·자매 사망 시에도 하루의 휴가가 부여된다.


 예를 들어 금요일에 사흘의 경조사 사유가 발생했을 때 현행 제도에서는 금·토·일요일이 휴가로 처리됐지만,앞으로는 금요일부터 다음주 월·화요일까지 쉴 수 있다.


 불임치료를 위한 특별휴가가 신설돼 여성 공무원이 인공수정이나 체외수정 등 불임치료를 받는 당일 하루만 특별휴가를 낼 수 있다.


 임신 16주 이상일 때 유·사산하면 부여된 특별휴가 대상도 임신 16주 미만일 때로 확대된다.


 배우자의 출산 휴가는 현행 3일에서 5일로,입양휴가는 14일에서 20일로 확대된다.


 여성 공무원이 출산휴가와 육아휴직을 연계해 사용할 때 출산휴가 일부터 대체인력을 보충할 수 있게 돼 여성 공무원이 눈치 보지 않고 휴가를 쓸 수 있다.


 행안부는 출산휴가와 육아휴가에 투입되는 대체인력을 한시계약직공무원으로 채용하는 ‘계약직공무원규정’ 개정안을 마련해 7일 입법예고할 계획이다.


 내년 1월부터 인정되는 복수국적자는 국가안보 및 보안,기밀 분야에서 임용을 제한하는 근거규정이 국가공무원법에 신설된다.


 현행 국가공무원법은 외국인에 대해 국가안보 관련 분야의 임용을 못 하도록 제한하고 있다.


 조윤명 행안부 인사실장은 “휴가 제도가 개선돼 공무원의 근무여건이 좋아졌고 여성 공무원도 출산 및 육아 고민을 덜 수 있게 됐다”며 “이를 통해 조직의 생산성이 향상되고 대국민 행정 서비스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heck Also

김사랑

김사랑 정신병원 강제 입원 의혹 배우 김사랑 아님

인터넷을 보다 깜짝 놀랐습니다. ‘김사랑 정신병원’ 이라는 실시간 검색어를 보고 이게 머야 하고 정말 깜짝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