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성동일 가정폭력 가족사 고백

성동일 가정폭력 가족사 고백

 성동일 가정폭력 가족사 고백

배우 성동일이 아픈 가족사를 공개했다. 성동일 은 3일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 “워낙 가난하게 살아서 집을 융자 갚고 산지가 얼마 안된다”고 고백했다.

성동일은 “10세 때까지 아버지를 본 적이 없다” 며 “돌, 100일 사진도 없고 호적에 없으니까 학교도 못 갔었다. 아버지가 돌아온 뒤에도 가정환경이 안 좋았다”고 털어놨다.

 

성동일 가정폭력

이어 성동일은 “가난 때문에 힘들게 살았고 좋은 집 꾸며서 가족하고 화목하게 사는 것, 무조건 그게 꿈이었다”고 말했다.

명품 조연으로 방송에서 모습과는 전혀 다른 아픈 과거가 있었군요…

 

성동일 가정폭력

성동일 의 어머니 역시 “남편이 생할력이 없었다. 애나 어른이나 수시로 때렸다. 내가 지금 아픈 이유도 그 때문인 것 같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성동일 은 또 “아버지를 20년 넘게 외면하고 살아왔다. 2년 전 돌아가셨는데 발인 때 도 안 갔다. 아버지가 너무 밉고 싫어서. 우리 가족을 파탄시킨 장본인이라고 생각했다”고 밝혔습니다.

 

성동일 은 “장례식이 끝나고 아내가 49째를 모시자 이야기 했다. 나도 이제 아버지가 됐으니 아버지의 제사를 모실 것을 결심했다. 그 뒤 매년 아버지의 제사를 챙기고 있다”고 말했다.

 

 

성동일 부인

 

성동일 부인

한편 이날 방송에 성동일의 미모의 아내와 아들, 딸을 공개했습니다.

 

Check Also

박한별

박한별 결혼 임신 6개월 인스타그램 최근 근황

박한별 결혼 임신 6개월 무결점 피부 박한별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임신중인 최근 근황을 전했습니다. 공개된 사진에서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