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kbs 방송사고 생생정보통 노출사고 “언론사 기자님들도 똑 같아요”

kbs 방송사고 생생정보통 노출사고 “언론사 기자님들도 똑 같아요”

kbs 방송사고 생생정보통 노출사고 “언론사 기자님들도 똑 같아요”

sbs뉴스 노출 사고로 1억 원 배상 청구소송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고 있는 이때 다시 한번 어처구니 없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번에는 kbs 방송사고 인데요..

kbs 2tv “
생생정보통에서 여성 출연자의 엉덩이 일부분이 그대로 노출 되고 말았다
.
한 여성이 의류 매장에서 옷을 고르는 장면이 나왔고 이 여성은 노란색 상의에 흰색 짧은 미니스커트를 입고 허리 치수를 재는 과정에서 치마 아래 엉덩이 부분이 노출 되고 말았는데요

편집에서 충분히 걸러 낼 수 있는 부분을 여과 없이 보여준다는 게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데요 혹시 시청률을 높이려고 이런 장면을 그대로 보여주는 건가요?

아니면 편집이란 게 아에 없는 건가요?

그리고  언론사 기자님들도 이러시면 안되죠..
그런 사진을 입수 하셨으면 편집해서 올리셔야지 그걸 또 그대로 올립니까..!!!

모자이크 처리 한 뉴스기사도 있지만 아직 모자이크 안된 기사가 더 많네요 ;;

이분도 또 손해 배상 청구 하는거 아닌가 모르겠네요 ㅠ.ㅠ




Check Also

mbc

배현진 앵커 김장겸 MBC 사장 해임 직접 전해 파업철회

배현진 앵커가 MBC 김장겸 사장의 해임 소식을 담담하게 직접 전했습니다. 배현진 앵커는 13일 MBC 뉴스데스크에서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