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국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자 279명

모임, 행사 연기 또는 취소 권고 학원 결혼식장 핵심방역 의무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 되었습니다.

서울과 경기지역에서는 당분간 일정 규모 이상의 식당, 종교시설, 학원, 영화관 등을 이용할 때도 방역수칙 및 관리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합니다.

또한 스포츠 경기와 국내 체육대회는 모두 무관중 상태로 진행 됩니다.

정부는 16일 0시 부터 서울과 경기지역을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를 2단계로 격상 했습니다.

사회적거리두기

두 지역의 코로나 신규확진자가 확산세가 세 자릿수로 넘으면서 최대한 빠르게 확산세를 잡기 위해 꺼내든 카드 입니다.

정부는 마스크 착용, 출입자 명부 관리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할 시설 범위를 넓혔는데요

기존에는 클럽 유흥주점, 단란주점, 노래연습장, 뷔페식당 등 총 12개 시설 및 업종을 ‘고위험시설’로 분류해 방역수칙을 의무적으로 따르도록 했는데요

학생들이 즐겨찾는 PC방도 고위험시설로 추가 했습니다.

따라서 19일 오후 6시 부터는 모든 PC방에서도 마스크를 착용하고 출입자 명부 관리를 꼼꼼히 해야 합니다.

클럽, 감성주점, 콜라텍 등 일부시설에서는 방역 관리가 더욱 까다로워지는데요

이들 시설에는 면적 4㎡당 1명이 이용하는 식으로 인원을 제한하고 객실 또는 테이블 간 이동을 금지하고 하루에 1개소 업소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방역 수칙을 추가로 적용 합니다.

학원, 오락실, 결혼식장 핵심 방역수칙 

현재 고위험 시설은 아니지만 여러 사람이 이용하는 학원, 오락실, 종교시설, 워터파크, 공연장, 실내 결혼식장, 영화관, 목욕탕 및 사우나 등도 마스크 착용과 같은 방역수침을 따라햐 합니다.

핵심 방역수칙은 마스크착용, 잉요자 간 2m(최소 1m) 간격유지, 출입자 명부 관리 등입니다.

핵심 방역수칙은 지방자체단체의 결정에 따라 핵심 방역수칙을 적용하는 대상 시설은 늘어날 수도 있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는 일일 확진자 수가 50~100명 미만 일때 적용이 되는데요

실내 50인 실외 100인 이상 집합, 모임, 행사 가 금지 됩니다.

또한 스포츠 경기는 모두 무관중으로 진행 되며 공공 다중시설의 운영이 중단 됩니다.

학교, 유치원, 어린이집 은 등교는 가능하지만 등교인원을 축소 해야 합니다.

신규확진자

수도권 코로나 대유행 위기

16일 0시 기준 신규확진자는 279명인데요 전날 166명 보다 133명이 늘어 났습니다.

지역 발생이 267명 이며, 해외유입은 12명에 불과 합니다.

이처럼 신규확진자가 세 자릿수로 올라 간것은 지난 3월 8일 366명 이후 가장 많은 수치 입니다.

올해 3월 신천지 대구교회 집단감염으로 1차 대유행이 있었던 시기와 근접하고 있는데요

더욱 우려 되는 것은 신규확진다 279명 중 대부분이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발생 했다는 것 입니다.

서울 141명, 경기 96명으로 두 곳에서만 237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 한 것입니다.

그 외 인천 8명, 광주 7명, 부산 6명, 충남 5명 드응로 나타났습니다.

 

최장 장마가 끝나고 무더위가 시작 되면서 휴가를 즐기려는 피서객이 늘어나는 시점에서 신규확진자가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는데요

자신의 몸이 조금이라도 이상이 느껴진다면 외출을 자제하고 검사를 받으시길 바랍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