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국내

박원순 시장 실종 성북동 인근 야산에서 휴대전화 기록

박원순 시장 딸의 신고로 경찰 수색중

박원순 시장 실종 신고

박원순 서울시장에 실종 되었다는 신고가 접수 되어 경찰이 수색에 나섰습니다.

오늘 오후 5시 15분 경 박원순 시장의 딸이 아버지와 연락이 안 된다면서 경찰에 실종 신고를 한 건데요

경찰은 박원순 시장의 휴대전화를 추적한 결과 서울 성북동이 있는 한 야산에서 마지막 기록이 남은 것으로 방금 확인 했습니다.

이에 경찰은 박원순 시장의 행방을 찾기 위해 성북동 인근에 기동대를 투입해서 대대적인 수색작업에 나설 예정입니다.

현재 경찰은 긴급 회의를 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박원시장의 휴대전화 마지막 기록이 끊긴 성북동 인근 주변에 기동대를 투입하고 필요하다면 헬기도 투입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박원순 시장은 몸이 좋지 않다는 이유로 오늘 출근을 하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그리고 박원순 시장의 일정도 모두 취소 했고 오늘, 내일 출근을 하지 않거나 공식 일정을 소화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서울시는 박원순 시장의 실종 신고 접수에 대해 별다른 입장을 전하지 않고 있는데요 다만 박원순 시장이 몸이 좋지 않아 오늘 출근하지 않았다는 사실만 확인해주고 있습니다.

다시 한번 정리 하면 오늘 박원순 시장은 몸이 좋지 않다면 출근을 하지 않았고, 오후 5시 5분 박원순 시장의 딸이 아버지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며 실종신고를 했습니다.

그리고 박원순 시장의 휴대전화 기록이 마지막 남은 것은 서울 성북동 인근에 있는 한 야산 입니다.

추가입력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박원순 시장의 생전 마지막 CCTV 영상입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오전 0시경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채 발견 되었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Tags
Back to top button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