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첸 결혼 임신 여자친구 는 누구?

SM 엑소 첸 성당 결혼식 사실무근

그룹 엑소의 첸이 결혼 했다는 보도에 대해 SM엔터테인먼트가 사실이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13일 그룹 엑소 첸이 성당에서 비연예인 여자 친구와 결혼식을 올렸고 아내가 임신 7개월차에 접어 든다는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이날 첸은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 ‘리슨(Lysn)’에 자필 편지를 공개 하기도 했는데요

첸이 공개 한 편지 에는 “저에게는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여자친구가 있습니다.” 라고 밝히며 이 내용을 팬들에게 알리기 위해 회사 그리고 멤버들과 상의 하고 있었다 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 “그러던 중 저희에게 축북이 찾아오게 되었습니다” 라고 밝혔는데요

첸은 “축복” 이라는 표현으로 여자친구의 임신 소식도 전했습니다.

이어 “더이상 시간을 지체할 수 없었기에, 조심스레 용기를 냈습니다” 라고 밝혔습니다.

첸의 자필 편지 이후 S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문을 통해 첸의 결혼 소식을 전했는데요

SM은 “첸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됐다. 신부는 비연예인으로 결혼식은 양가 가족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다. 가족 의사에 따라, 결혼식 및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된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팬 여러분과 취재진의 너그러운 양해 부탁하며 앞으로도 첸은 아티스트로서 변함없이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으로 보답할 것이다. 첸에게 많은 축복과 축하 부탁한다” 라고 밝혔습니다.

첸의 결혼과 임신 소식은 축하 받아야 하는 사실인데요 그런데 온라인에서는 축하와 냉담한 분위기로 반응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갑작스런 결혼 발표와 혼전임신을 전한 첸을 향한 원망 섞인 댓글과 게시물이 넘처나고 있고 이와 반대로 축하 하는 댓글과 게시물도 늘어나고 있는 상황입니다.

첸이 아이돌이고 연예인이라는 점에서 팬들의 섭섭한 마음은 첸 스스로 극복해야 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결혼 후 한 가정의 가장으로 그리고 가수로 첸이 어떻게 행동하느냐에 따라 등을 돌린 팬들의 마음도 조금은 풀리지 않을까 합니다.

Tag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