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전태관 별세 전설의 드럼어 다시 볼 수 없는 무대

전태관 아내 먼저 보낸 후 급격히 건강 악화 음악계 추모 물결

봄여름가을겨울 전태관이 암투병 끝에 별세 했습니다.
봄여름가을겨울은 공식블로그를 통해 전태관이 지난 27일 향년 57세로 별세했다고 전했는데요
전태관은 6년간 신장암 투병을 이어왔지만 지난밤 병마를 이기지 못하고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조용히 숨을 거두었다 라고 전했습니다.

전태관별세

1962년 5월 16일 생인 전태관은 신일고를 거쳐 서강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김종진과 함께 1986년 故김현식이 결성한 밴드 ‘김현식의 봄여름가을겨울’로 가요계에 데뷔 했습니다.

전태관별세
이후 1988년 2인조로 팀을 개편해 정규1집을 내고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 봐’, ‘어떤 이의 꿈’, ‘내품에 안기어’, ‘10년전의 일기를 꺼내어’, 아웃사이더’, ‘브라보 마이 라이프’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기며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전태관별세
대한민국 100대 명반에 3개의 앨범을 등재하기도 했고 국내최초 최다의 라이브 앨범을 발표하기도 한 전태관은 1992년 일간스포츠 골든디스크 상과 2018년 서울가요대상 공로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전태관별세
2012년 처음으로 암투병 소식이 전해지면서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요

전태관별세
2014년 스틱을 놓은 이후에는 방송을 통해 예능인으로 활동 하며 후학을 양성하는 교육자로서 재능을 나누기도 했습니다.

신장암으로 한쪽 신장을 떠어내는 수술을 받았지만 이후 암세포가 어깨뼈와 뇌, 두피, 척추, 골반까지 전이 되면서 활동을 잠정 중단 했습니다.

전태관별세

30년간 봄여름가을겨울 멤버로 활동한 전태관은 한국 대중음악의 자존심 이었으며 전설의 드럼어로 불리었는데요
대중 들은 물론 많은 뮤지션들에게 가장 큰 존경과 사랑을 받았던 드러머 입니다.

전태관은 지난 4월 아내를 먼저 떠나 보냈기에 그의 별세 소식이 더욱 큰 슬픔으로 다가오고 있습니다.

한편 고인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고 발인은 오는 31일 오전 9시 입니다.

남겨진 가족으로는 한명의 딸(전하늘)이 있습니다.

Tag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