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터널 배두나 하정우 이렇게 웃긴 사람 첨 봤다
터널배두나.jpg

터널 배두나 하정우 이렇게 웃긴 사람 첨 봤다

영화 터널 에 배두나 가 하정우를 두고 이렇게 웃긴 사람 처음 봤다 라고 말했다.
7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 에서 영화 터널 제작보고회가 있었다. 이 자리에는 터널 주인공 배두나, 하정우 를 비롯해 오달수, 김성훈 감독이 함께 자리했다.

터널배두나

터널하정우

터널하정우
배두나 는 하정우에 대해 “존재 자체가 충격적이다” 라고 말했는데요 이어 “정말 이렇게 웃긴 사람은 처음봤다. 콘셉트 회의를 할 때, ‘세현이 머리가 함몰돼서 나왔으면 좋겠다’ 라고 하더라” 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세현 은 영화 터널에서 하정우 부인역을 맡은 배두나의 이름 인데요 영화에서 하정우는 정수역을 배두나 는 세현역을 맡았습니다.

터널하정우

하정우

터널오달수
이어 배두나 는 “이분 뭐지? 라고 문화적 충격을 느꼈고 기발하고 웃기더라” 라며 “원래 남을 웃긴다는 건 굉장히 힘든 일이고 에너지를 필요로 하는 일인데 그렇게 하는게, 정말 대단한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라고 말했는데요 배두나의 칭찬에 하정우는 “두나 씨가 잘 웃더라, 두나 씨의 유머가 날 키운것도 있다”라고 서로를 칭찬하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영화터널촬영현장

영화터널

영화터널
오는 8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터널은 집으로 가는 중 갑자기 무너진 터널 안에서 홀로 갇힌 하정우 와 하정우를 구하려는 구조대 그리고 하정우의 아내 배두나 가 라디오를 통해 남편 하정우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이다.

터널배두나

터널구조대오달수
한편 하정우는 영화 터널에 대해 책상에서만 진행 했던 영화 ‘더 테러 라이브’ 와는 다르게 이건 새로운 환경을 찾아 가면서 영화가 진행이 된다고 밝혔는데요 이번 영화 ‘터널’ 스코어에 대해서는 이번 여름에 영화가 많이 나온다면서 예상하기 어려운 것 같다 면서 공약은 걸지 않는다 라고 단호하게 말해 웃음 을 주었습니다.

Check Also

한서희

한서희 성소수자 외면 발언 실검 1위

그룹 빅뱅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한서희가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한서희 는 최근 SNS를 통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