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김무성 대표 무공천으로 진박에 맞수
유승민탈당_6.jpg

김무성 대표 무공천으로 진박에 맞수

김무성 대표 무공천으로 진박에 맞수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24일 보류지역을 분류 되어 공천 여부를 논의하고 있었던 대구 동구갑,을과 달성군, 서울 은평을, 송파을 등에 대해 무공천 하겠다고 밝혀다.

김무성
김무성 대표가 밝힌 이들 지역에 진박 후보들이 출마할 수 없게 됐다.
반면 지난23일 탈당한 유승민 의원 과 류성걸 의원등은 지역구에 새누리당 후보가 없는 상황이라 당선 가능성이 더욱 높아진 상황이다.

유승민탈당

김무성 대표는 24일 오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들 지역에 대해서 무공천을 확정하고 이를 논의해야 할 최고위원회를 25일 까지 열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재오주호영탈당

유승민탈당

이재오 탈당

김무성 대표의 무공천 결단으로 총선출마자의 탈당 및 당적 변경은 후보자 등록이 시작 전인 전날인 23일 자정까지만 가능하다. 이에 유승민 의원과 류성걸 의원등은 지난 23일 새누리당을 탈당한 상태이다.

새누리당

김무성

김무성 대표의 무공천 결정에 따라 대구 동구갑의 정종섭 전 행정자치부장관, 동구을의 이재만 전 대구 동구청장, 달성군의 추경호 전 국무조정실장, 서울 은평을 유재길, 송파을 유재하 후보 등은 새누리당에 당적을 유지하고 있어 공천장을 받지 못하면 출마를 할 수 없게 된다.

Check Also

mbc

배현진 앵커 김장겸 MBC 사장 해임 직접 전해 파업철회

배현진 앵커가 MBC 김장겸 사장의 해임 소식을 담담하게 직접 전했습니다. 배현진 앵커는 13일 MBC 뉴스데스크에서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