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뉴스타임 방송사고 관람객?

뉴스타임 방송사고 관람객?

뉴스타임 방송사고 관람객?


kbs 뉴스타임에서 25일 오후 8시 생방송 도중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소식을 방송중 현장 취재기가가 “조문객”을 “관람객”으로 표현하는 방송사고를 저질러 시청자들과 네티즌의 분노를 사게 했다.





 – 뉴스웨이 관련기사 –

“의도적인 부분은 없다 치더라도 대단한 경쟁률을 뚫고 그 자리에 앉아 계실 무척이나 똑똑한 분들이라 생각했는데…”, “제대로 전달 못해서 지적을 그리 많이 받았으면 정신 좀 차려야 하는 게 정상 아닙니까”, “방송을 보다가 귀를 의심했습니다. 단순한 말실수도 아니고 조문객을 관람객이라고 하다니요” 등의 글과 함께 방송을 통한 공식 사과, 해당 기자의 사퇴 등을 요구하고 있다.

한편 뉴스타임 제작진은 프로그램 홈페이지에 공지&게시판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사과인사를 전했지만..
수많은 시청자들과 네티즌은 “과오에 비하면 너무 초라한 사과문”, “당신들 상당할 때 풍선 들고 김밥 싸서 관람 가겠습니다”, “뉴스타임에 보내는 애정은 없습니다. 사고나 치지 마십시오”라며 화를 식히지 않고 있다.


취재기자 그리고 아나운서는 뉴스에 꽃인데… 어찌 저런 실수를….

Check Also

이재용

이재용 집행유예 353일만에 자유의 몸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이 구속된지 1년 만에 집행유예로 풀려났습니다. 지난 2월 17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구속되어 353일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