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WORLD

코로나19 세계적 대유행 ‘팬데믹’ 현실화

WHO 코로나19 역사상 처음으로 통제 되는 팬테믹

WHO 세계보건기구 는 현지시간 9일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세계적 대유행, “팬데믹 위협이 현실화 됐다” 라고 경고 했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Tedros Adhanom Ghebreyesus) WHO 사무총장은 “이제 코로나19가 많은 나라에 거점이 생겨나고 있다” 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주말 동안 100개국에서 보고한 코로나19 사례가 10만 건을 돌파했다” 며 “많은 사람과 국가가 그렇게 빨리 피해를 봤다는 것은 분명 괴로운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코로나19는 통제가 가능하다라고 말했는데요

테드로스 사무총장은 “그러나 (코로나19 는)역사상 처음으로 통제될 수 있는 첫 팬데믹이 될 것”이라며 “우리는 이 바이러스에 휘둘리지 않는다”라고 강조 했습니다.

또한 한국과 중국도 언급을 했는데요 “중국은 전염병을 통제하고 있으며, 한국인 신규 확진자 수의 감소를 보고 있다” 라며 “두 국가는 코로나19의 흐름을 돌리는 것이 절대로 늦지 않았다는 점을 증명하고 있다” 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이탈리아가 전염병을 막으려고 공격적인 조처를 하고 있다는 데 고무돼 있다”며 “그 조처가 향후 며칠 안에 효과를 보기를 바란다”라고 전했습니다.

더 보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