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허지웅 항암치료 중 인스타그램으로 최근 근황

무사히 완쾌 하시길 기원 합니다.

혈액 암 투병 중은 허지웅이 인스타그램으로 최근 근황을 전했습니다.

지난 10일 허지웅은 “다시 항암 입원하러 가는 길”이라며 마스크를 하고 있는 모습의 사진을 공개했는데요

허지웅은 “여러분 덕분에 잘 버티고 있습니다.”라며 집에서 운동도 조심스럽게 다시 시작했다고 전했습니다.

허지웅

이어 “보내주시는 이야기들 모두 읽고 있습니다. 이런 이야기를 들을 만큼 좋은 삶을 살았는가, 자문하며 부끄러웠습니다. 단 한 가지도 빼놓지 않고 마음속에 눌러 심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이길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전했습니다.

허지웅

허지웅은 지난해 12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혈액 암의 한 종류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고 전했는데요

허지웅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지 좀 되었지만 미처 큰 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며 병을 이겨 낼 거라는 글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허지웅

지난해 악성림프종을 알리는 글에 공개된 허지웅은 사진을 보고 최근 공개한 사진을 보니 얼굴에 붓기가 많이 빠졌는 것 같은데요

마스크를 하고 있지만 예전의 얼굴로 돌아온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힘든 항암치료 잘 견뎌내시고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복귀 하기를 기원합니다.

 

Tag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