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김지수 만취 인터뷰 [완벽한 타인] 사과 프로 답지 못한 행동 태도 논란

완벽한 타인 김지수 40분 지각 만취 인터뷰 결국 중단

김지수 만취 인터뷰 ‘완벽한 타인’ 라운드 인터뷰

배우 김지수가 영화 ‘완벽한 타인’ 라운드 인터뷰 에서 약속시간 보다 늦게 만취 상태로 도착해 논란이 되면서 소속사 나무엑터스가 직접 사과를 했습니다.

17일 오후 늦게 김지수 소속사는 “현재 김지수 씨는 본인의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며, 자숙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라고 전했는데요

김지수

이어 “많은 스태프분들의 노고가 담긴 작품의 개봉을 앞두고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서도 깊은 사죄의 뜻을 전했다” 면서 “당사 역시 이와 같은 사건이 발생하게 된 점에 대하여 책임을 깊이 통감하고 있으며,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내부적으로 재정비하고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 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김지수 본인 역시 당시 인터뷰에 참석한 기자들에게 편지를 보냈는데요

김지수는 편지에서 “예기치 못한 여러 상황으로 당황한 와중이라 기자님들 앞에서 프로다운 행동을 보이지 못해 더욱 부끄럽다” 라며 “소중한 시간이 저로 인해 얼룩졌고 또 이 자리를 위해 힘쓰시니 많은 분들의 얼굴이 스치면서 괴로움이 밀려온다”라고 심경을 전했습니다.

김지수
영화 ‘완벽한타인’ 에서 김지수 @완벽한타인 스틸컷

김지수는 17일 오전 2년 만에 스크린 복귀를 앞두고 술이 덜 깬 모습으로 인터뷰 장소에 나왔고 이에 인터뷰가 취소 되었습니다.

김지수

오전 10시 약속된 영화 ‘완벽한 타인’ 인터뷰에 김지수는 40분 늦게 참석 했는데요

술 취했냐 라고 지적 하는 기자 에게 김지수는 “술이 덜 깼다. 기분 나쁘시냐. 묻는 말에 답할수 있다” 라고 말했는데요 이에 소속사 관계자에 의해 인터뷰는 중단이 되고 말았습니다.

김지수

이에 해당 사실이 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김지수의 술에 대한 악연이 다시금 재조명 되고 있는데요

김지수는 이미 두번의 음주 운전으로 물의를 일키기도 했는데요

지난 2000년 무면허 음주 교통사고 그리고 2010년 음주 교통사고 로 자숙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