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New Face 김다미 마녀 1500대 1 경쟁률 뚫은 신예 女배우
김다미

New Face 김다미 마녀 1500대 1 경쟁률 뚫은 신예 女배우

# 배우 김다미 영화 마녀 1500대 1 경쟁률 

영화 ‘마녀’ 제작보고회가 8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렸습니다.

영화 마녀는 박훈정 감독의 작품으로 김다미, 조민수, 박희순, 최우식이 주연으로 출연하는 미스터리 액션 영화 입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가장 화제가 된 사람은 배우 김다미 였습니다.

김다미

김다미는 1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주연 자리를 차지했는데요

김다미는 “행운이라 생각했고 행복한 마음도 컸는데 어떻게 이 역할을 잘 해 낼 수 있을까 에 대한 부담감도 컸던 것이 사실이다. 솔직히 합격할 것이라고는 예상하지 못했다.”라고 오디션 합격에 대한 소감을 전했습니다.

김다미

이어 김다미는 영화 마녀에서 자신이 맡은 자윤역에 대해 “자윤은 과거의 기억을 잃은 평범한 소녀다. 의문의 인물을 만나면서 혼란을 겪게 된다” 며 “평범한 고등학생으로 살고 있었는데 과거 인물을 만나면서 겪게 되는 자윤의 입장이나 생각에 대해 고민을 많이 했다”라고 캐릭터에 대한 고민에 대해 솔직하게 전했습니다.

김다미

김다미가 영화 마녀에서 주연을 맡게 된 건 박훈정 감독의 공이 가장 컸는데요

박훈정 감독은 “김다미는 전작이라고 해야 하나? 그런 것들이 전무 했다. 사실 감독으로 되게 초조했던 시간이다. 촬영 스케줄은 다가오는데 배우가 없더라. 결국 원점으로 다시 돌아가야 하나 싶시도 했다”라고 말했습니다.

김다미

김다미

이어 “그러다 김다미 배우가 오디션을 보러 왔는데 ‘오 되겠는데?’ 라는 생각이 들러라”며 “최종 선택 과정에서 고민이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결정을 내렸고 다미양에게 ‘됐다, 같이 하자’고 알렸다. 근데 반응이 미지근하더라 ‘하기 싫은가’ 싶더라. 하도 연락이 없어서 ‘시놉이 별로니?’라고도 물어봤다. 근데 ‘괜찮아요’라고 했고 ‘하긴 하거냐’는 질문에 ‘하겠다’고 하더라”라며 웃음을 보였습니다.

김다미

김다미

영화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의 죽은 의문의 사고 에서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앞에 자윤의 기억하지 못하는 과거를 알고 있는 인물이 등장하면서 혼란에 휩싸이게 되는 스토리로 오는 6월 27일 개봉 예정 입니다.

Check Also

장신영

장신영 강경준 현실 부부 결혼식 최초 공개

진신영 강경준 부부의 결혼식이 동상이몽 너는 내 운명을 통해 최초로 공개 됩니다. 11올 방송되는 동상이몽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