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문희옥 피소 녹취록 공개 같은 여자로 이럴 수 있을까?
문희옥

문희옥 피소 녹취록 공개 같은 여자로 이럴 수 있을까?

가수 문희옥(48)이 후배 여가수 에게 사기협박 혐의로 피소되어 충격을 주고 있다.

문희옥의 소속사 대표이자 매니저 김모(64)씨도 사기 혐의 외에 성추행 혐의로 함께 피소 되었습니다.

더 팩트에서 보도한 문희옥 과 소속사 대표의 피소 사건을 접하면서 이게 사실인가 하는 의구심이 들기도 했는데요.

문희옥

해당 사건을 정리 하면 지난해 12월 자신의 소속사에 새로 영입한 신인 여가수 U씨를 지난 6월 24일 자신의 승용차 안에서 성추행 했다고 하는데요 당시 소속사 대표 김모씨는 여러차례 U씨의 몸을 만지는 등 직접 추행한데 이어 “너를 갖고 싶다, 내 여자가 돼 주지 않으면 죽겠다, 모델에 가자”등의 언어폭력을 저렀다고 합니다.

문희옥

그런데 왜 문희옥이 이번 사건으로 피소를 됐나 했는데요

문희옥은 해당 사실을 확인 한 뒤 동료 후배 가수를 위로하지 않고 오히려 해당 사실이 알려지는 것을 막았다고 합니다.

문희옥

문희옥은 U씨에게 여러 차례 전화를 걸어 “언론은 물론 가족에게도 알리지 마라, 너의 엄마 아빠 할머니까지 힘들어진다, 너는 가수로 행세하기 힘들 것” 이라고 말하고 “앞으로 내게 아무 말도 하지 마라 ‘니가 이 얘기를 발설하지 않겠다는 말을 듣고 싶지 않다”라고 말했다고 2일 언론을 통해 녹취록이 공개 되면서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문희옥

문희옥 과 신인가수 U씨의 통화 내용 일부

“난 모르겠고, 나는, 이제 나 더이상 얘기하지마. 네 입에서 ‘얘기 안 할게요’ ‘입 다물게요’ 이 얘기 듣지 않는 이상 난 너랑 할 얘기가 없어. 그럼 해봐 그러면 어디. 사장님한테 얘기해서 다 불어버리세요 다 죽어요 해봐 한 번. 사장님은 형 살고 나오면 되지만 너는 식구들 타격이 더 커. 너는 가수 이름 하나 못대. 너네 거기서 장사 되겠어? 여러가지로 너무나 일이 커. 현미 언니(선배가수 주현미를 가리킴)도 엄청 일이 커져. (네?) 너 도와주려고 했다가 현미언니도 크게 다친단 말이야. 나도 다치고. 너도 다치고 다 다쳐. 그게 좋아? 진실 하나 까발려서 너희 아버지 마음 아프게 하는 게 좋아? 너희 할머니 너희 선생님 네 친구들 너 손가락질 받는 거 좋냐고.”

이에 대해 신인 여가수 U씨는 “신인가수인 저한테 문희옥 씨는 말 그대로 ‘선생님’ 이라고 부를 만큼 하늘 같은 존재”라며 “가수로 막 출발한 저한테는 엄청난 압박으로 들렸고 실제로 어떻게 해야할지 몰라 고민하다 스트레스로 병원신세를 지게 된 것” 이라고 전했습니다.

문희옥

신인 여가수의 소식이 전해 지면서 U씨를 소개 해준 주현미는 “가수가 다른 걱정없이 오로지 노래에만 전념할 수 있게 해준다는 (문)희옥이의 말을 철썩같이 믿었는데 결과적으로 못된 고양이한테 생선을 맡긴 꼴이 됐다” 라며 분노 했다고 합니다.

신인 여가수 U씨 와 주현미의 관계 초등학교 시절 부터 시작 되었다고 하는데요

문희옥

어린 시절 부터 트로트를 좋아 하는 U씨는 엄마를 따라 주현미의 디너쇼에 갔었고 어린나이에 주현미 팬클럽에 가입해 웬만한 공연이나 팬클럽 주최 행사에 참석 했다고 합니다.

이에 주현미는 U씨를 무척 이뻐했고 시간이 흘러 U씨가 대학을 졸업 하면서 U씨의 부모님들과도 막연한 사이가 되었다고 해요

U씨가 가수가 되고 싶다 라는 뜻을 밝히자 주현미가 적극적으로 후원 했는데 U씨의 데뷔를 돕던 과정에서 평소 친분이 돈독했던 문희옥이 자신의 소속사 대표인 김씨를 소개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희옥

한편 더팩트에 따르면 U씨의 아버지는 “딸을 키워 주겠다고 받아간 돈도 상당액” 이라고 전했는데요 “홍보비와 활동비 등 당초 약속한 돈 외에 의심스런 여러가지 명목의 돈을 요구해 할 수 없이 딸이 앞날을 위해 응했다”라고 전했습니다.

이번 사건은 가장 먼저 소속사 대표로 인해 발생 한 사건이지만 같은 여자로 후배 여가수를 위로 하고 도움을 주지 못한 채 오히려 사실을 막으려고 한 문희옥에 대한 비난은 절대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Check Also

한서희

한서희 성소수자 외면 발언 실검 1위

그룹 빅뱅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한서희가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한서희 는 최근 SNS를 통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