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국내 살충제 달걀 적발 보다 친환경 농가 라는 점이 더욱 놀랍다
살충제 달걀

국내 살충제 달걀 적발 보다 친환경 농가 라는 점이 더욱 놀랍다

국내에서도 살충제 달걀이 발견되어 충격을 주고 있다.

그동안 살충제 달걀은 그저 먼 나라 이야기라고 생각했는데 살충제 달걀이 국내에서도 발견되었다는 소식은 충격이 아닐 수가 없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4일 국내 친환경 산란계 농장을 대상으로 일제 잔류 농약 검사 도중 경기 남양주시의 한 농가에서 피프로닐이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살충제 달걀

또한 경기도 광주시 산란계 농가에서는 비펜트린 성분이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닭에는 진드기가 많이 붙는데 이를 제거하기 위해 살충제를 사용하고 있다.

이번 살충제 달걀이 발견이 농가에서 발견 된 비펜트린 성분은 닭의 진드기를 박멸하기 위해 사용하는 살충제 성분으로 기준치가 정해져 있다.

살충제 달걀

하지만 살충제 계란이 발견된 또 다른 농가에서 발견된 피프로닐 성분은 개와 고양이의 벼룩 진드기를 박멸하기 위해 사용되는 살충제로 닭에게는 사용이 금지되어 있다.

살충제 달걀

국제 보건 기구(WHO)는 피프로닐을 과다 섭취할 경우 간장, 신장 등 장기가 손상될 가능성이 있다고 경고하고 있다.

또한 닭에게 사용되는 비펜트린 또한 기준치 이상은 사용해서는 안된다.

하지만 살충제 계란이 발견된 농가에서는 이들 성분이 검출되었다는 것은 충격이 아닐 수가 없다.

살충제 달걀

국내 살충제 달걀 보다 더 충격적인 사연

국내 살충제 달걀 보다 더 주목해야 할 점은 바로 이들 농가가 ‘친환경 산란계 농장’이라는 것이다.

살충제 달걀

일반 달걀에 비해 가격이 더 비싸고 무엇보다 달걀을 구매하는 사람들은 ‘친환경’이라는 마크를 보더 더 안전한 먹거리라는 생각으로 달걀을 구매하게 되는데

친환경 달걀에서 살충제 성분이 검출되었다는 것은 친환경이 아닌 달걀의 경우 얼마나 더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다.

살충제 달걀

달걀은 우리가 먹는 모든 먹거리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모든 국민이 사랑하는 계란 프라이부터 계란이 주원료가 되는 마요네즈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빵’, ‘과자’ 등 계란이 사용된 먹거리를 찾는 것보다 계란이 사용되지 않는 먹거리를 찾는 것이 더 쉬울 정도로 계란, 달걀은 우리의 생활과 밀접한 음식 중 하나이다.

살충제 달걀

물론 이번 살충제 달걀이 더 많은 곳에서 발견되지 안기를 바라지만 기준치 이하 검출되어 먹어도 안전하다는 뉴스는 보지 않기를 바라며 이번 사태가 조속히 해결 되어 계란 가격 인상까지 가지 않기를 기원한다.

Check Also

붉은 독개미

붉은 독개미 28일 최초 발견 여왕 개미 아직 못찾아

살인 개미로 불리는 붉은 독거미가 최근 부산항에서 발견되면서 검역 당국이 초긴장 상태에 들어 갔습니다. 붉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