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보이스 오연아 명품 조연 빛난 연기력

보이스 오연아 명품 조연 빛난 연기력

보이스 오연아가 놀라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있다.

오연아는 보이스에서 장혁의 아내로 출연 했는데요 보이스 에서 짧은 출연도 오연아는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습니다.

보이스 오연아

보이스 오연아

이날 보이스에서 오연아는 강력팀 형사 무진혁(장혁)의 아내로 도시락을 전해주러 가는 도중 괴한에 의해 살해당하고 말았다.

보이스 첫방송이 시작하자 마자 누군가에게 쫓기는 듯 실감나는 연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제대로 조리게 만들었다.

보이스 오연아

보이스에서 오연아의 연기는 짧은 분량이지만 강렬했다.

보이스 오연아

오연아는 눈동자를 심하게 흔들리며 겁에 질린 표정이 고스란히 드러났고, 떨리는 목소리와 작은 호흡 하나 하나 까지 그대로 살려냈는데요 특히 오연아는 “살려달라”고 울음 섞인 호소를 하는 모습은 첫방송 부터 드라마에 완전히 몰입하게 만들었다. 오연아의 짧은 등장은 보이스가 처음이 아니었다.

보이스

보이스

지난해 tvN ‘시그널’ 에서 오연아의 연기력은 이미 입증 되었는데요 당시에도 짧은 출연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겨 “저 사람 누구지?” 하고 바로 검색을 하게 만든 바로 그 분입니다.

보이스

보이스

보이스 1회 는 방송을 시작하자 마자 등장한 오연아의 강렬한 존재감 연기와 장혁 이하나의 서로에 대한 갈등을 주로 다루웠데요

아내가 괴한에 의해 살해 당하고 삶이 피폐해진 형사 장혁(무진혁) 과 사건 당시 신고 전화를 받은 112신고센터 대원 이하나(강권주)의 악연으로 이야기가 시작됐습니다.

보이스

강권주는 무진혁의 아내를 죽인 용의자의 목소리가 자신이 들은 진범의 목소리와 다르다고 증언해 용의자가 풀려났고  이후 3년이 지나 다시 만난 두 사람은 112신고센터 센터장으로 지구대 경사로 만났고 당시의 분노를 표출하던 장혁 하지만 그때 신고 전화가 걸려오고 장혁 이하나는 의기투합해서 범인을 추적한다.

보이스

보이스

죽는 순간까지 명불허전 연기력을 보여준 오연아 그리고 장혁, 이하나의 대립 잠시도 눈을 뗄수 없는 긴박한 순간은 ‘보이스’의 첫방송을 성공으로 만들었다고 생각한다.

보이스

한편 보이스 2회에서 어떤 모습이 숨막히는 긴장감을 선보여 줄지 관심이 집중 되고 있다.

Check Also

슈

카지노 걸그룹 도박 SES ‘슈’ 유진 이름 거론 에 실명 공개 이혼은 루머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던 ‘걸그룹 도박’ 의 주인공이 SES 멤버 ‘슈’로 밝혀졌습니다.   걸그룹 출신 유명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