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레인보우 해체 데뷔 7년 계약 만료

레인보우 해체 데뷔 7년 계약 만료

그룹 레이보우 해체 소식이 전해졌다. 레인보우 소속사 DSP미디어에서 레인보우 해체를 발표 했는데요 28일 오전 DSP미디어는 “지난 7년여 간 DSP미디어 소속 아티스트로 당사와 함께 동고동락 해온 레인보우가 오는 2016년 11월 12일 부로 DSP미디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 됩니다” 라고 밝혔다.

걸그룹 레인보우

레이보우 해체에 대해서 그동안 멤버들과 이야기를 나누었지만 각자의 길을 가기로 결정 했다고 전했습니다.

레이보우는 김재경, 고우리, 김지숙, 노을, 오승아, 정윤혜, 조현영 으로 7인조 걸그룹 인데요 소속사는 “당사는 레인보우가 어느 곳에서나 밝게 빛나는 일곱 빛깔 무지개처럼 언재 어디서나 밝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기억되길 바라며 그녀들의 새로운 활동과 미래에 아낌없는 응원과 격겨를 보내주려 합니다” 라고 전했다.

레인보우

레인보우 멤버들은 연기와 학업에 전념 하기 위해 각자의 길을 가기로 결정했다고 하는데요 레인보우 해체가 다른 걸그룹 해체 보다 아쉬운 이유는 데뷔 후 7년 동안 활동하면서 아직 정상에 서보지 못한 채 해체를 하게 되었다는 점이 아쉬움을 주고 있습니다.

레인보우

2009년 11월 Gossip Girl를 발매 하며 공식 데뷔 한 레인보우는 결국 데뷔 7년 만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되었는데요 데뷔 당시 레인보우는 걸그룹 카라의 동생 그룹으로 주목을 받았습니다.

레인보우

사실 카라와 같은 소속사에서 데뷔한 후배 걸그룹이기도 한 레인보우는 개성있는 7인조 그룹으로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 잡으며 카라에 이어 새로운 Top 걸그룹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충분하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습니다.

레인보우 해체

레인보우 멤버

2010년 발표한 ‘A’ 와 ’마하‘를 연이어 선보였는데요 예상과 달리 큰 주목을 받지 못하자 멤버들은 개인 활동에 집중하게 되었는데요 김재경과 고우리, 조현영은 연기자로 활동하기 했습니다. 특히 김재경은 뷰티 프로그램 MC까지 맡기도 했다.

레인보우

레인보우

조현영은 ‘막돼먹은 영애씨’에서 출연하면서 개성있는 연기가 주목 되기도 했고 가수 알렉스 열애 공개로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멤버 김지숙은 파워 블로거로 유명한데요 파워블로거로 선정될 정도로 블로거 활동을 열심히 했고 KBS 2TV 연예가 중계 리포터로도 활동했다.

레인보우 해체

지난해 2월에는 완전체로 새음반을 발표했는데요 하지만 오래 활동을 하지는 못했고 지난 2월 미니앨범 ‘프리즘’을 발표 했지만 큰 성과를 거두지 못하는 상황에서 계약 만료 시점이 다가온 것이다.

Check Also

수지

수지 이민호 결별 사랑만큼 성숙해지길

수지 이민호 커플이 결별 했다. 2015년 3월 열애 사실을 인정하면서 수지 이민호는 연예계 공식 커플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