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ScienceNEWS

크루 드래곤 도킹 성공 첫 민간 유인 우주선

스페이스엑스 제작 미국 최초 민간 유인 우주선 도킹 성공

스페이스엑스가 제작한 미국 최초의 민간 유인 우주선 ‘크루 드래곤’이 국제 우주정거장 도킹에 성공 했습니다.

2일 오전 미국 프롤리다주 케네디우주센터를 출발한 크루 드래곤 은 27시간만인 3일 오전 5시 51분 (한국시간 3일 오후 7시 51분) 국제우주정거장에 도착 했습니다.

크루 드래곤 도킹

크루 드래곤은 이번 비행을 ‘데모-1’ 이라고 칭했는데요 사람대신 마네킹(리플리.Ripley)가 탑승했습니다.

마네킹의 이름 리플리는 영화 ‘에이리언’의 주인공(시고니 위버) 이름에서 따온 것이라고 하는데요

크루 드래곤 도킹

기존의 화문 우주선에서 사용했던 로봇팔의 도움없이 자동으로 진행 되었습니다.

현재 국제우주정거장에는 58차 탐험대원들이 거주하고 있는데요

크루 드래곤이 도킹에 성공하고 15분 후 탐험대원 들은 크루 드래곤 내부로 진입해 우주선의 상태를 점검하고 지구에서 보내온 보급품 180kg과 지구 모양의 장남감을 인수 했습니다.

크루 드래곤 도킹

크루 드래곤 도킹 5시간 뒤 유튜브로 생중계 된 환영식에는 캐나다 출신 우주비행사 데이비드 세인트자케가 “오늘은 좋은날 차세대 우주탐험가를 위한 새로운 시대의 첫날” 이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크루 드래곤 도킹

크루 드래곤은 5일간 도킹 상태를 유지한 뒤 오는 8일 오전 8시 45분 대서양 해상으로 귀환 할 예정입니다.

크루 드래곤의 도킹 성공으로 민간인도 이제 우주여행의 기회가 열린 건데요

크루 드래곤 도킹

스페이스엑스 최고경영자 일론 메스크는 크루 드래곤의 지구 재집에 대해 “기존 드래곤을 설계변경한 이후의 첫 지구 궤도 재진입이어서 이번 시험비행에서 가장 어려운 과정이 될것”이라고 전했습니다.

Tags

8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