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TV

대종상영화제 트로트 가수 한사랑 은 누구? 음악상 대리 수상

류이치 사카모토 대리 수상 한사랑 대한가수협회 회원도 아니다

한사랑 대종상 영화제 류이치 사카모토 감독 음악상 대리 수상 

트로트 가수 한사랑이 제55회 대종상영화제 대리 수상자로 나와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지난 22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린 대종상 영화제에서 영화 ‘남한산성’의 류이치 사카모토 가 음악상을 수상했습니다.

하지만 류이치 사카모토 감독은 대종상영화제에 참석하지 않았고 이에 류이치 사카모토 감독의 지인이 대리 수상을 할 것으로 예상되었는데요

객석에서 영화 ‘남한산성’의 제작사인 싸이런픽쳐스 김지연 대표가 대리 수상을 위해 무대로 향했고 카메라도 김지연 대표를 잡았는데요

한사랑

그런데 갑자기 대리 수상자로 트로트 가수 한사랑이 무대에 올랐습니다.

한사랑이 대리 수상을 하자 김지연 대표는 움찔 하며 자리로 돌아갔는데요

한사랑

한사랑은 “축하드립니다. 너무 바쁘셔서 못 오셔서 제가 대신 나왔습니다. 저는 가수 겸 배우 한사랑입니다. 축하드립니다.”라며 트로피를 받고 축하 인사를 전했습니다.

사실 이때까지만 해도 한사랑 이라는 분 영화 관계자 나 류이치 사카모토 감독의 지인으로 생각했는데요 그런데 이후 촬영상을 위해 무대에 오른 김지연 대표는 한사랑 대리 수상이 잘 못되었다고 밝히면서 논란이 시작되었습니다.

한사랑

김지연 대표는 “시상식 진행에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라며 “제가 대리 수상을 위해 참석했는데 상관없는 분들이 수상했다. 매끄럽지 못했다.”라며 한사랑의 대리 수상을 지적했습니다.

한사랑

한사랑 대리 수상 후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데요

자신이 트로트 가수라고 밝힌 한사랑 은 대한 사수 협회 회원이 아니라고 하는데요

대한 가수협회는 23일 “한사랑은 대한 가수협회 회원이 아니다. 누군지 잘 모른다” 밝혔습니다.

그렇다면 도대체 한사랑이라는 분은 누구일까요?

이런 큰 영화제 시상식에서 이런 이처구니 없는 일이 발생하다니 이해 하기 힘드네요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