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송대관 김연자 홍상기 대표 고소장 접수 법적공방 으로

가수 송대관(71)이 후배 가수 김연자(58)를 상대로 명예휘손 소송 을 제기 했다.

송대관 소속사 예찬엔터테인먼트 대표 는 “김연자 및 소속사 대표 홍상기 씨가 지난달 30일 기자회견을 통해 사실과 다른 내용을 언론에 공포함으로써 송대관 씨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했다며 두 사람을 상대로 각각 소송을 하게 됐다” 라고 밝혔다.

송대관 김연자 홍상기

송대관 은 “아끼던 동료 가수가 이 지경으로 확대되는 게 너무 안타깝다” 라며 “두 사람이 난데 없는 기자회견이란 걸 해서 왜곡 된 말로 진실을 호도 했다. 잘못 알려진 내용들을 바로 잡겠다” 라며 “저쪽과 똑 같이 기자회견으로 응수하는 것도 우습고, 무엇보다 사람들은 이제 어떤 말을 해도 내 말을 믿으려 하지 않을 것” 이라며 법적 대응을 하게 된 심경을 전했다.

송대관 김연자 홍상기

송대관 김연자 홍상기 사건 은 지난 4월 24일 kbs 가요무대 녹화 현장에서 벌어진 사건이다.

당시 송대관은 홍상기 대표가 “왜 내 인사를 똑바로 안 받느냐, 내가 누군줄 알고, xxx xx야, 노래 못하게 하겠다, 죽여버리겠다”는 등의 폭언을 퍼붓고 위협했다고 밝혔고 이후 정신적 충격으로 병원 치료를 받았다.

송대관 김연자 홍상기

이에 김연자 홍상기 대표는 기자 회견 통해 당시 현장의 CCTV 를 공개 하며 “내가 정신 나간 놈도 아닌데 선배한테 먼저 욕을 할 리 없다” 라고 밝혔습니다.

송대관 김연자 홍상기

홍상기 대표는 송대관 고소장 접수에 대해서는 “정말 어이가 없다. 법적대응은 우리가 먼저 하려다가 가요계 선배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려고 참아왔다. 일을 벌일수록 서로 좋을 게 없다는 사실을 망각한 게 아닌가 걱정스럽다” 면서 “아직 소송과 관련해 어떤 통보도 받은 바 없지만 갖고 있는 모든 증거와 증인들을 통해 명명백백히 시시비비를 가리고 싶다” 라고 전했습니다.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