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국내

나는 원숭이다 카카오톡 대화방 해킹?

카카오측 해당 링크 차단 공유 금지 처리

22일 오후 부터 카카오톡에서 ‘이거 눌러봐요’ 라는 메시지가 급속도로 퍼지고 있다.

이 메시지를 클릭하면 사용자의 동의 없이 “나는 원숭이다”라는 메시지가 채팅방에 출력 되고 있습니다.

어딘가 모르게 좀 냄새가 나는 것 같은데요

혹시 해킹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나는 원숭이다

카카오측은 해당 메시지에 대해 “현재 유포 중인 메시지가 스니퍼를 설치하는 도구라는 점은 사실과 다르다”면 “단순히 시스템 버그를 이용한 메시지일뿐이다. 하지만 이용자들의 혼란이 예상돼 메시지 공유를 차단 했다.”라고 밝혔습니다.

카카오에서 말한 ‘스니퍼’는 개인정보를 해킹하는 방식 인데요

‘냄새를 맡다’ 라는 스니프(Sniff)와 연관된 스니핑(Sniffing) 은 네트워트를 오가는 패킷을 탐지하다가 개인정보나 ID, 패스워드 등의 정보를 탐지해 정보를 유출 하는 공격 방식입니다.

스니핑은 공격도구인 ‘스니퍼(Sniffer)’ 만 설치하면 별다른 행동 없이도 정보를 빼낼수 있는데요

이에 일부에서는 카카오톡 메시지 ‘이거 눌러봐요’ 라는 메시지가 ‘스니퍼’를 설치하는 것이 아닌가 하는 의문을 제기 한것인데 카카오는 해당 메시지가 스니퍼 설치는 아니라는 입장을 전했습니다.

Check Also
Close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