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강은비 지인 연예인 결혼 축의금 181,818원 무슨일인가?

10년 넘게 알고 지낸 연예인 선배님 먼저 사과해 왔다.

강인비가 결혼식 축의금으로 181,818원을 준 연예인이 사과를 해왔다고 밝혔습니다.

강은비는 지난 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BJ를 시작한 후 가장 서러웠던 경험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요

이 과정에서 한 연예인 지인이 결혼식에 초대를 했는데 그 연예인이 청첩장을 보내면서 결혼식 오는 건 좋은데 카메라 키지 말라고 하더라 며 내 결혼식도 아니고, 왜 저러나 싶었다. 결혼식은 안가고 18만 1818원을 보냈다 라고 말했습니다.

이후 강은비가 보낸 축의금 금액이 논란이 되었는데요

이에 강은비는 9일 18만1818원을 송금한 이유에 대해 자세히 해명했습니다.

강은비는 “지인이 결혼식에 그냥 초대한 게 아니고 제가 BJ를 시작하자 몸 파는 거랑 뭐가 다르냐고 뒷담화를 하고 저에게 창피하다고 연락하지 말라고 했다” 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금융업계 종사자들과 식사를 하는 자리에 부르기도 했다 라며

“네가 하는 BJ 일보다 여기 와서 밥먹고 용돈 받아가는 게 깨끗한 일이라고 해서 손절했다” 고 전했습니다.

이어 “그러더니 1년이 지난 후에 모바일 청접장을 보내면서 창피하게 방송키고 오지말라고 했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강은비는 해당 연예인을 10년 조금 넘게 안 분이고, 꾸준히 연락했고, 집도 왕래하며 친하게 지낸 분, 어려운 일 있을 때 서로 도왔다고 밝혔습니다.

강은비는 그 연예인이 “결혼 후 육아 유튜브 한다고 장비 협찬해 달라고 하시면서 유튜버하고 BJ는 다르다고 하길래 축의금을 보낸 것”이라고 말헀습니다.

또 결혼식에 오면서 생방송 켜면 300만 원 내라고 해서 자신도 욱해서 송금했다고 밝혔습니다.

강은비는 방송에서 너무 자세히 이야기하면 누군지 알기 때문에 편집해서 업로드를 했고, 댓글 중에 저를 미워할 수 있고, 싫어하거나 비난할 수 있는데 죽으라고는 하지 않았으면 한다.”라고 말했습니다.

해당 사건이 기사화되면서 해당 연예인이 연락이 왔다고 밝혔는데요

강은비는 “기사가 나고 그분한테 연락이 왔다. 영상 내려달라고 하더라. 자기인 걸 알아서 나에게 사과했다. 죄송하다고 했다”고 밝혔습니다.

증거를 왜 공개하지 않느냐 라는 물음에 대해서는 “상대방이 먼저 사과했고 그때 일을 후회한다고 했는데 제가 공개할 필요는 없다”라고 덧붙였습니다.

Tags
Show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