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폭로 4년간 폭행 미디어라인 김창환 회장 폭행 방관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눈물의 기자회견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이 기자회견을 열어 소속사 미디어라인 에서 그 동안 멤버들에게 심각한 폭력행위가 있었다고 폭로 했습니다.

가장 심한 폭행을 당한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이승현은 팀에서 퇴출당했고 이석철 역시 밴드 활동을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19일 기자회견에서 이석철은 “한편으로는 죄송스럽고 이 자리에 와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는데요 다음은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의 기자회견 전문입니다.

이석철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의 기자 회견

안녕하십니까. 더이스트라이트 리더 이석철입니다.

저희 더이스트라이트 멤버들은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약 4년 가까이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문영일 피디로부터 지하연습실, 녹음실, 스튜디오, 옥상 등에서 야구방망이와 몽둥이, 철제 봉걸레자루 등으로 ‘엎드려 뻗쳐’를 당한 상태로 엉덩이를 여러 차례 상습적으로 맞았고, “집에 가서 부모님께 알리면 죽인다”는 협박도 상습적으로 받았습니다.

더이스트라이트 베이시스트 이승현 군은 문영일 피디에게 5층 스튜디오에 감금을 당한 상태에서 몽둥이로 머리와 허벅지, 팔, 엉덩이 등을 50여차례 맞아 머리가 터지고 허벅지와 엉덩이에 피멍이 들은 사실이 있습니다.

이날 이은성 군은 머리를 몽둥이로 맞아 머리에서 많은 피가 흘렀습니다.

미디어라인 김창환 회장님은 이러한 폭행 현장을 목격하고도 제지하지 않고 ‘살살해라’라고 오히려 이를 방관하기까지 했습니다.

이석철

또한 이정현 대표는 상처를 치료해주지 않고 방송 출연을 시켰습니다.

현재 이승현 군은 폭력의 트라우마로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또 다른 멤버는 문영일 피디로부터 죽인다는 협박의 카톡 문자를 받았고 지금도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저는 데뷔를 준비하던 2016년 8월경 데뷔곡 ‘올라’ 합주 연습 때 문영일 피디가 4시간동안 저의 목에 5.5 기타 케이블을 목에 둘둘 감아놓고 연주가 틀릴 때마다 줄을 잡아당겨 저의 목을 4시간동안 졸라 목에 상처가 생겼고 어머니가 목격을 한 사실이 있습니다.

저희 멤버들은 지속적으로 폭행 협박 등 아동학대와 인권유린을 당하고 있었지만 가해자들은 교육적 차원의 폭력이라는 변명과 함께 폭탄이 터지면 나는 영일이만 날리고 더이스트라이트는 해체하면 되고 너희들만 죽는다고 협박을 일삼아 감히 부모님께도 말씀드리지 못하고 참고 살 수 밖에 없었습니다.

저는 더이스트라이트 리더로서 사랑하는 멤버들과 사랑하는 동생들이 당한 상처를 더이상 방관할 수 없고 더이상 K-POP 신에서 아동학대 인권유린이 사라졌으면 하는 바람에서 여러가지로 두렵지만 오늘 이 자리에 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이석철

미디어라인 주장

지난 18일 더 이스트라이트 김창환 회장과 A씨로 부터 폭언 폭행을 당했다는 사실 알려졌는데요 이해 같은날 미디어라인 은 보도자료를 통해 “약 1년 4개월 전 폭행 사건이 있었음을 인정한 뒤 “멤버들 부모와 대화를 통해 원만히 해결했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김창환 총괄 프로듀서는 폭행을 사주하거나 방관하지 않았다” 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은 19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미디어라인 주장을 반박 한 것입니다.

더 이스트라인 인 6인조 밴드 그룹으로 2018년 현재 평균 만 17세로 아직 어린 학생들인데요

미디어라인 김창환 대표가 더 이스트라인 리더 인 이석철의 드럼 실력을 보고 감탄해 영재밴드를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 구성된 팀 입니다.

이석철

드럼을 담당하는 리더 이석철과 베이스 동생 이승현을 가장 먼저 영입했고 이후 2014년 sbs 스타킹에 출연한 천재 기타리스트 김준욱을 영입 이후 보이스키즈를 통해 이름을 알린 이우진, 이은성, 정사강을 영입 해 팀을 완성 했습니다.

더 이스트라인 이처럼 멤버 한명 한명이 각자의 포지션에서 뛰어난 실력을 보여한 그룹 으로 무한한 가능성이 있는 그룹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번 폭행 사건 폭로 로 팀 존재가 위태로워졌는데요

이제 고작 중학생인 학생들에게 이런 폭행을 저질렀다는건 도저희 믿을 수가 없는 일입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