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김주혁 빈소 지키며 울고만 있는 이유영
김주혁

김주혁 빈소 지키며 울고만 있는 이유영

배우 김주혁(45)이 지난 30일 교통사고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습니다.

김주혁의 사고 소식을 접하고 정말 깜짝 놀랐습니다.

불과 하루전에도 1박2일에서 할머니와 함께 친근한 모습을 보여준 김주혁이 이런 사고를 당했다니 놀라지 않을 사람이 없었을 것 같은데요

김주혁

김주혁은 30일 오후 4시 30분경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근 도로에서 앞차를 추돌한 아파트 벽을 충돌 하면서 차량이 전복 되었고 이후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김주혁

김주혁의 차량과 추돌 사고가 난 운전자는 김주혁이 가슴을 움켜쥔 모습을 봤다는 진술에 따라 김주혁이 차량 급발진 사고가 아니라 심근경색 이후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 하고 있다고 합니다.

김주혁

당시 김주혁의 차량은 사고로 인해 심하게 파손되어 사고후 40여 분 후 구조 되었고 인근 건국대 병원으로 이송 되었지만 오후 6시 27분 경 끝내 사망 하고 말았습니다.

김주혁

김주혁은 올해 초 배우 이유영과 열애를 인정하며 공개 연인이 되었는데요

김주혁

김주혁 교통사고 후 언론보도를 통해 소식을 접한 이유영은 부산에서 런닝맨 촬영을 중단 하고 곧바로 서울로 향했고 지금도 빈소에서 눈물만 흘리고 있다고 합니다.

김주혁

김주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31일 김주혁 빈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고 김주혁의 부검 이후 장례절차를 논의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주혁

한편 김주혁의 부검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한 상황이고 부검에 대한 1차 구두소견은 약 일주일 이후에 나올 것으로 전망 하고 있습니다.

– 171031PM0305

김주혁

방금 연합뉴스에서 보니깐 김주혁 부검 1차 소견에서 즉사 가능 수준의 머리 손상 이라고 나왔습니다.

Check Also

샤이니 종현

샤이니 종현 사망 충격 누나에게 마지막 문자

샤이니 종현이 18일 세상을 떠났습니다. 갑작스런 비보에 팬들은 물론 연예계에서도 충격에 휩싸였는데요 샤이니 종현은 18일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