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 신혜선 편한 느낌..
황금빛내인생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 신혜선 편한 느낌..

KBS2 TV 새 토일 드라마 ‘황금빛 내인생’ 이 29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제박발표회를 가졌습니다.

이자리에서 신혜선은 “박시후는 젠틀하지만 코믹하다. 마냥 젠틀한 배우인줄만 알았는데 정말 재밌으시다”라고 입을 열었는데요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이어 “허당기도 있다. 그래서 인지 첫 촬영 때부터 편했다. 호흡도 잘 맞는다”라며 박시후와의 연기 호흡에 만족 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황금빛 내인생 박시후는 5년 만에 지상파 복귀작으로 남다른 각오를 전했는데요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박시후 는 “지금까지 TV에 나왔던 재벌 3세와는 차별화된 캐릭터를 보여주겠다” 며 “현재 촬영 중인데 팀워크, 분위기도 좋다. 그래로 전해졌으면 좋겠다”라고 전하며 ‘파이핑!’을 외쳤습니다.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박시후는 “어제 밤잠을 많이 설쳤다. 인사말도 준비했는데 막상 무대에 오니 백지 상태가 됐다. 5년만에 복귀로 응원해줬으면 좋겠다”고 밝혔습니다.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박시후를 캐시팅 한 김형석PD는 “대본을 봤을 때 최적의 캐스팅이었고 ‘최도경’ 역할을 만들기 위해 그와 제작진이 노력하고 있다”라며 논란 보다는 따뜻한 시선을 당부 했습니다.

황금빛내인생

황금빛 내인생에서 박시후가 맡은 역할은 냉철함 속에 따뜻함이 있는 재벌3세 ‘최도경’ 역인데요 해성그룹 외아들이자 그룹 전략기획팀 팀장으로 다른 재벌 3세와 달리 노블리스 오블리제를 몸소 실천하는 캐릭터 입니다.

자동차 사고로 얽힌 가해자 서지안(신혜선)이 25년 만에 찾은 동생 최은석으로 나타나면서 예상치 못한 인생을 맞이하는 캐릭터 입니다.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황금빛 내인생은 찬란한유산, 검사프린세스, 내딸서영이 의 소현경 작가와 넝쿨째 들어온 당신으로 섬세한 연출력을 보여준 김형석PD의 작품으로 오는 9월 2일 첫 방송됩니다.

황금빛내인생 신혜선 박시후

금수저로 신분 상승 기회를 맞이한 여인이 도리어 나락으로 떨어지며 그 안에서 행복을 찾는 방법을 깨닫는 이야기를 그린 황금빛 내인생은 박시후, 신혜선, 천호진, 김혜옥, 이태환, 서은수, 전노민, 나영희, 이태성, 신현수, 정소영, 최귀화, 박주희, 이다인, 권혁풍 등이 출연 합니다.

Check Also

도시어부

도시어부 홍수현 체면 구긴 용왕님 아들

도시어부 홍수현 낚시는 첨 살아 있는 짐 그런데! 최근 즐겨보고 있는 낚시 방송 도시어부 에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