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MovieStar

이병헌 에단호크 열혈 팬 영화 매그니피센트7

영화 매그니피센트7 이병헌 에단 호크
배우 이병헌이 영화 ‘매그니피센트7’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에단 호크의 열혈팬 이라고 인정했다.
에단 호크에 대해 이병헌을 물론 이병헌의 아내 이민정까지 열혈팬 이라고 하는데요
한국시간 9일 오전 캐나다 토론토에서 열린 제 41회 토론토국제영화제(TIFF) ‘매그니피센트7’ 프레스 컨퍼런스가 열렸습니다.

이병헌에단호크12.jpg

이병헌에단호크10.jpg

이병헌에단호크8.jpg
이자리에는 이병헌을 비롯해 에단 호크, 덴제레 워싱턴, 크리스 프랫 등 ‘매그니피센트7’ 에 출연한 배우들이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이병헌은 “시나리오에서 우린 많은 여행을 하면서 모든 것을 같이 해온 절친한 친구로 나온다” 며 “자연스럽게 점점 가까워지면서 아편도 많이 피운다” 라고 말했는데요 이병헌의 이야기에 에단 호크는 “캐나다에서 그런 얘기 하면 안된다” 라고 웃음을 보였습니다.

이병헌에단호크9.jpg

이병헌에단호크7.jpg

이병헌에단호크11.jpg

이어 이병헌은 평소 에단 호크의 열혈 팬이라고 말하며 때문에 촬영장에서 쉽게 친해질 수 있었다”라고 밝혔는데요 에단 호크가 나오는 영화도 많이 봤고 연기에 대한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이병헌은 “한번은 에단 호크가 연기가 끝나고 책을 선물해준 적이 있다” 라며 “내 아내가 그 책을 받고 좋아했다. 10년을 알고 지냈는데 그렇게 행복해하는 것을 본 적 없다 에단 호크를 좋아 하지만 가끔은 그래서 싫다”라고 말해 웃음을 주었습니다.

이병헌에단호크2.jpg

이병헌에단호크3.jpg

이병헌에단호크5.jpg

에단 호크는 이병헌과 함께 촬영한 것에 대해 “한국은 세계 영화 시장을 선두하는 곳이다” 라며 “이런 의미 있는 곳인 한국에 갈 수 없어 아쉽고, 이병헌과 함께 작업하는 일은 정말 멋졌다” 라며 소감을 전했습니다.

특히 이병헌은 통역없이 현지 매체들의 질문에 즉석으로 대답을 하면서 유창한 영어 실력더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병헌에단호크13.png

한편 영화 ‘매그니피센트7’ 에서 이병헌은 극중 암살자 락스 역을 맡았고 에단 호크는 전설의 명사수 룻나잇 로비쇼 역을 맡았다는데요 1879년 을 배경으로 평화로운 마을을 무력으로 점령한 보그 일당의 악행과 착취로 인해 주민들이 쫓겨나게 되는데요 이 과정에 남편의 억울한 죽음을 지켜본 엠마가 치안 유지관을 가장한 현상범 저문 헌터 샘 치좀을 찾아가 전 재산을 건 복수를 의뢰 하면서 펼쳐지는 서부극 입니다.

영화 매그니피센트7 개봉일 은 오는 9월 14일 입니다.

Tags
Show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