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도도맘 김미나 신동욱 공화당 총재 용산 출마 공식제안

도도맘 김미나 신동욱 공화당 총재 용산 출마 공식제안

도도맘 김미나 “대통령 후보 되지 말란 법 없다”
도도맘 김미나씨와 공화당 신동욱총재가 지난 19일 종로의 모 식당에서 막걸리 회동을 가졌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도도맘김미나

이날 막걸리 회동에는 도도맘 김미나, 공화당 신동욱 총재, 신종열 사무총장, 권차희 서울시당위원장이 함께 참석했고 이자리에서 공화당 신동욱 총재는 도도맘 김미나 씨에게 20대 총선 용산 출마를 공식 제안한것으로 알려졌다.

도도맘김미나
공화당 신동욱 총재는 “꿈은 꿈꾸는 자만의 몫이다. 도도맘이 지금은 힘들고 어려운 상황이겠지만 그래도 세상을 향해 성원하는 사람들과 함게 당당하게 외치자”고 말했다고 하는데요 이어 신동욱 총재는 “문재인 대표화 정동영 전 의장이 순창에서 막걸리 회동을 했지만 지금 정치 1번지 종로에서 우리도 막걸리 회동을 하고 있으니 이것은 평행이론이다. 도도맘 김미나 씨가 대통령 후보가 되지 말란 법도 없지 않느냐”며 도도맘 김미나씨를 설득 했다고 전해졌다.

도도맘김미나

또한 신동욱 총재는 “공화당은 도도맘을 십고초려를 해서라도 꼭 영힙하고 싶다. 털어서 먼지 안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새정치민주연합 신기남, 노영민 의원도 있다. 긍정의 힘을 믿어라”고 말했다.도도맘김미나

도도맘김미나

도도맘김미나

이에 도도맘 김미나 씨는 그 자리에서 결정을 하지 않았는데요 “공화당에서 저에 대해 높게 평해주고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다. 지금은 소송 등 주변을 정리하는 게 우선” 이라고 자신의 뜻을 밝혔다.도도맘김미나

이어 “정치는 사회에 대한 분노나 정치에 대한 신념이 있어야 하는데 저는 지금까지 그렇게 살아오지 않아 아직 정치에 대한 공부를 더할 때”라며 출마에 대한 확답을 미룬것으로 알려졌다.

Check Also

붉은 독개미

붉은 독개미 28일 최초 발견 여왕 개미 아직 못찾아

살인 개미로 불리는 붉은 독거미가 최근 부산항에서 발견되면서 검역 당국이 초긴장 상태에 들어 갔습니다. 붉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