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원주 부산 메르스 의심환자 5명 격리조치

원주 부산 메르스 의심환자 5명 격리조치

대전에 이어 원주 와 부산 에서 메르스 의심환자가 발생했습니다.

지난 28일 경기도 확진 환자가 발생한 병원을 방문해 실습과 신체검사를 받은 원주의료고등학교 학생 6명 중 2명이 미열 과 기침 등 감기 증상을 보여 자택에 격리 조치를 취했다고 합니다.

원주 부산 메르스

하지만 이들 학생은 37도 미만의 미열에 가래가 거의 나오지 않아 의심환자나 격리대상자는 아니라고 보건당국이 발표했는데요 만일을 대비해 이 학생들을 자택에 격리 조치를 취했다고 합니다.

한편 부산의 모 병원에는 사우디아라비아 국적의 임산부(29)가 고열로 격리돼 있으며,  최근 중국에서 이집트를 거친 사람과 함게 식사를 한 이후 발열 증상을 보인 42세 남성 1명도 부산의 같은 병원에 격리 돼 치료를 받고 있다고 합니다.

현재 부산의 메르스 의심환자는 3명으로 예비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이 났지만 최종 판정을 기다리고 있다고 합니다.

메르스가 전국으로 확산 되는 것으로 보이는데요 우리모두 예방에 최선을 다해야 겠습니다…

Check Also

장마기간

2018년 장마기간 25일 제주도 시작 26일 전국 비

2018년 장마기간은 6월 하순 부터 한달 정도로 이며 기상청은 장마기간 300mm 이내의 강수량을 예상하고 있습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