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안길강 교통사고 차량 폐차 처리

안길강 교통사고 차량 폐차 처리

안길강 교통사고 차량 폐차 처리

배우 안길강이 대형교통 사고를 당해 차량을 폐차하는 일이 발생했다.

안길강은 지난 9일 서울 내부순환도로에서 직접 승용차를 운전해 마장동 방향으로 가 던 중 자신을 추월하려던 승용자에 의해 자동차의 둿부분을 들이 받히고 또다시 그 차량으로 인해 앞부분을 들이 받히는 사고를 당했다.

11일 관계자에 따르면 당시 교통사고는 차량은 반파가 돼 폐차 조치를 시킬 정도의 큰 사고였다.

안길강과 함께 사고 차량에 타고 있던 안길강 소속사 LH미디어 황재근 이사는 “목숨까지도 위험했던 대형 교통사고의 현장이었다”고 밝히며 “불행 중 다행으로 안길강 씨는 가벼운 찰과상 정도의 부상만 입었을 뿐 건강에는 큰 이상이 없다”고 밝혔다.

황 이사는 이어 “천우신조다. 살아 있다는 것에 감사할 뿐이다”며 “사고 이후 운전을 했던 안길강 씨에게 ‘살아있게 해줘서 고맙다’는 말을 했을 정도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기회를 통해 또 한 번 안전벨트의 중요성을 거듭 알게 됐다”고 덧붙였다.

안길강은 사실 이번 사고에 앞서 방송중인 MBC 창사 48주년 특별기획 드라마 ‘선덕여왕’ 촬영도중 놀란 말의 뒷발에 차이는 사고를 당했지만 당시에도 털끝조차 다치지 않아 관계자들을 모두 놀라게 했다.

한편 안길강은 방송중인 MBC 월화드라마 ‘선덕여왕’에서 고현정의 호의무사 ‘칠숙’을 연기하며 터미네이터 같은 불사조 캐릭터를 연기하며 강인함을 과시하고 있다.




Check Also

김희애

허스토리 김희애 영화 위해 10Kg 살찌웠다 고백

배우 김희애가 영화 ‘허스토리’를 위해 무려 10Kg의 살을 찌웠다고 고백 했습니다. 11일 SBS 러브FM ‘송은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