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무한도전 시크릿 가든 패러디

무한도전 시크릿 가든 패러디

 무한도전 시크릿 가든 패러디 가 화제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앞서 ‘무한도전’은 지난 2009년에 실제로 ‘쪽대본 특집’을 진행하며 당시 인기드라마였던 ‘꽃보다 남자’, ‘아내의 유혹등을 패러디해 큰 웃음을 준 바 있는데 이번에는 네티즌들이 이를 응용하여 패러디물을 직접 만든 것.

 

 

‘무한도전 시크릿가든 패러디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정말 대박이다! 너무 웃기다”, “홍철이 갑자기 잘생겨 보인다”, “정형돈은 역시 여자주인공!”이라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온라인커뮤니티)

 

 

시크릿가든 패러디 무릎팍판에 이어 무한 도전 판이 나왔다.

시크릿 가든 정말 인기 작살인가 보다.

나도 잼있게 보고 있지만 이건 정말 신드룸이란 말을 붙여야 맞겠다.

 

 

먼저 유재석은 ‘뚝주원’으로 분해 한땀 한땀 정성스럽게 만든 트레이닝복을 입고 ‘까도남매력을 선보였다. 이어 ‘시크릿가든헤로인 하지원을 패러디한 정형돈은 ‘돈라임’으로 변신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한류스타 오스카역에는 박명수가 ‘명스카’로, 하하는 8등신 미녀 하슬로, 이어 길은 ‘길감독’으로 등장해 묘한 싱크로율을 과시했다. 이어 노홍철은 천재 작곡가 ‘썬’으로, 정준하는 극 중 김주원과 길라임의 사랑을 반대하는 주원 엄마 ‘정준분홍’으로 변신했다.

 

 

 

還要檢查

李國主

把你的冰箱李國主baknarae對決的護理

把你的冰箱李國主baknarae對決冠軍的護理? 把你的冰箱的護理,第一位嘉賓baknarae李國主烹飪對決 …

發表評論

您的電子郵件地址不會被公開. 必需的地方已做標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