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지원 실제대역 유미진은 누구?

하지원 실제대역 유미진은 누구?

하지원은 시크릿가든에서 스턴트우먼 길라임 이라는 배역으로 나온다.


하지원은 드라마 상에서 많은 액션 신이 있다. 그렇다면 그 액션신을 대신하는 스턴트 우먼은 누구일까.?


 



 


길라임의 대역은 스턴트으먼 유미진씨다


유미진씨는 22살 이며 5살부터 태권도를 시작했고 대학에서 체육학을 전공한 스포츠 광이란다.


163Cm 키에 얼굴없는 배우인 것이다.


 


스턴트우먼 세계에 입문한지는 1년도 안됐지만 스크릿가든의 길라임 처럼 유미진씨도 검술과 와이어 액션 그리고 태권도, 합기도, 검도, 킥복싱 해서 12단이다.


시크릿가든의 얼굴없는 길라임. 정말 대단한 배우이다.


 


더욱 놀라운 것은 우리나라에는 스턴트우면이 10이 다란다. 뭔 국가대표 스키점프도 아니고


 


유미진씨는 한 회에 출연하기 위해 4일 동안 30시간씩 네 번 가량 찍는단다.


하지만 그렇게 촬영을 해도 방송에 나가는 시간은 고작 1분 30초, 2분 정도.


 


유미진씨는 시크릿가든 속 길라임처럼 백화점 사장에 잘 생기고 내눈에 이사람이 전도연이고 김태희라고 미친소리하는 애인은 없지만,


그래도 땀 흘리면서 누군가에게 감동을 줄 수 있다는 게 이 직업의 매력이라고 말하는 유미진씨는 정말 길라임 처럼 멋있다.


 


다른 영화와 드라마에서도 어려운 대역 연기를 소화해낸 유미진씨는 올해 여성으로는 국내 최초로 자동차 스턴드 분야에 도전할 계획이란다.


물론 최종 목표는 할리우드에서도 활동하는 그런 유명한 스턴트 배우이다.


 


아직 젊은나이에 자기일에 최선을 다하는 그리고 소외된 직업 중 하나인 스턴트 우먼 하지만 없어서도 안될 직업.


비록 시크릿 가든이라고 하는 대단한 인기몰이를 하고있는 드라마속 주인공 길라임을 등에 업고 잠시잠깐 얼굴이 알려지기는 하였지만.


몇일 몇주가 지나면 스턴트우먼이라는 직업도 유미진 이라는 이름도 잊혀질 것이다.


 


그렇더라도 계속 자기일에 최선을 다하고 정말 헐리우드로 진출해서


그때는 시크릿가든의 하지원이 연기한 길라임의 대역 이라는 길 수식어 없이


 


한국의 스턴트우먼 헐리우드 진출1호 유미진 이라는 수식어를 얻기를 바란다.

還要檢查

李國主

把你的冰箱李國主baknarae對決的護理

把你的冰箱李國主baknarae對決冠軍的護理? 把你的冰箱的護理,第一位嘉賓baknarae李國主烹飪對決 …

發表評論

您的電子郵件地址不會被公開. 必需的地方已做標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