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연예대상 조작논란 진실은?

연예대상 조작논란 진실은?

연예대상 조작논란 세바퀴가 아니라 무한도전이다
mbc 방송연예대상이 조작 방송 논란에 휩싸였다.
시청자투표가 실제 투표수와 다른 결과가 나왔다는데요 무슨 일일 까요?


지난 29일 방송된 2010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베스트 프로그램상을 세 바퀴가 수상했는데요
이는 네티즌이 공감을 가장 많이 받은 프로그램이 받는 상으로 투표 결과 세 바퀴가 5만 7,455명으로 최종 우승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것이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세 바퀴와 함께 무한도전, 놀러 와, 무릎팍도사가 경쟁을 펼쳤는데요 각각 5만 694명, 3,711명, 2만 349명의 공감을 받았는데요 시청자들과 네티즌을 은 이와 같은 투표 결과에 조작 의혹을 두고 거세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투표를 마친 시청자들과 네티즌들이 자신의 미니홈피나 C로그에서 ‘공감’ 한 사람들의 수를 확인해본 결과, 발표된 것과 너무 많은 차이를 보이기 때문인데요 30일 오전 확인 결과 무한도전을 베스트 프로그램으로 공감한 사람들이 총 11만 5,594명으로 발표되어 약 6만표의 차이가 발생한 것이고 10만명이 넘어가지 집계가 되지 않고 999,999명으로 표시됐지만 클릭 해보면 실제 인원수를 확인 할 수 있는데요


또한 베스트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세바퀴는 실제 4,231명의 공감을 받아 약 5만표가 적게 나왔습니다.


이런 통계에 대해 MBC 홍보국장 이진숙씨는 30일 언론의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그 동안 MBC는 이런 행사를 할 때 인터넷 세대들에 비해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지 않는 시청자들의 의견은 상대적으로 반영되기 어렵다는 부분에 문제의식을 가져왔다”고 전하며 “공감 수는 집계를 할 때 컴퓨터에는 네티즌의 연령대마다 다르게 가중치가 계산돼 프로그래밍 돼있었다” 며 “연령대가 높아질 수록 표에 더 높은 가중치가 부여됐다”고 밝히며 “방송 조작에 대한 의혹과 관련해서는 “이번에는 대한민국 전체 시청자들의 의견을 반영해보자는 취지로 세대별 가중치를 둔 것일 뿐이다”라고 해명했습니다.





Check Also

신과함께

신과함께 하정우 차태현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역대급 캐스팅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 ‘신과함께’ 제작보고회가 14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렸습니다. 신과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