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ews / 배현진 앵커 김장겸 MBC 사장 해임 직접 전해 파업철회
mbc

배현진 앵커 김장겸 MBC 사장 해임 직접 전해 파업철회

배현진 앵커가 MBC 김장겸 사장의 해임 소식을 담담하게 직접 전했습니다.
배현진 앵커는 13일 MBC 뉴스데스크에서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 이사회와 MBC 주주총회가 김장겸 사장을 해임했습니다”라며 “정치권의 반응은 사필규정이라는 환영의 목소리와 원천 무효라는 반발이 엇갈렸습니다”라고 담담하게 기사를 전했습니다.

mbc
배현진 앵커는 지난 2008년 MBC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2010년 6월 12일 월드컵 특집 주말 뉴스데스크를 통해 본격적인 뉴스 앵커 경력을 시작 했는데요

mbc
2013년 11월 15일 뉴스데스크 방송을 마지막으로 뉴스데스크를 하차해 기자로 활동하기도 했습니다.
이후 2014년 평일 8시 뉴스테스크로 다시 복귀해 지금까지 앵커로 활동하고있습니다.
배현진 앵커에 는 2012년 노조파업에 동참하다 파업 103일 만인 2012년 5월 11일 돌연 파업 철회 및 노조 탈퇴를 선언했는데요 이후 양치사건, 피구대첩 사건들이 전해지면서 곱지 않은 시선을 받고 있는 인물입니다.

mbc
배현진 양치사건?
배현진 양치사건은 양윤경 기자와 얽은 사건인데요 양윤경 기자가 배현진 앵커가 물을 틀어놓고 양치질을 하는 것을 훈계한 뒤 경위서를 쓰고 비제작부서로 인사이동 발령을 받은 사건

mbc
배현진 피구대첩
사내 피구 경기 도중 신동진 아나운서가 배현진 앵커 다리에 공을 맞혔는데 이후 일주일 후 인사 발령을 받은 사건 입니다.

mbc
당시 신동진 아나운서는 “일부러 배현진 씨를 맞추려고 한건 아닌데 앞에 보였다. 그렇다고 피하고 싶진 않았다” 며 “그리고 정확히 일주일 후 주조정실의 MD로 발령이 났다”라고 밝혔는데요
이어 “당시 신동호 국장에게 발령 사유를 물었더니 “우리는 그런 거 가르쳐주질 않아 라는 답을 받았다”라고 전했습니다.

mbc

▲ 김장겸 해임 소식에 환호 하는 mbc 노조

한편 MBC 김장겸 사장은 2013년 김재철 사장 이후 두번째 해임된 인물이 되었고 MBC 는 오는 15일부터 파업ㅇ르 철회하고 업무에 복귀할 예정입니다.

Check Also

무릎수술

무릎 연골 수술 후 슈퍼박테리아 감염

이래서 부모님께서는 자식을 판 검나 의사를 시키려고 하시는 가 봅니다. 뉴스를 보다 너무 억울한 사연이라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