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강주은이 말하는 최민수 ‘남자의 자부심 크다’
강주은13.jpg

강주은이 말하는 최민수 ‘남자의 자부심 크다’

최민수의 아내 강주은이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 한다.
강주은 은 터프가이 최민수의 아내로 거침없는 폭로전을 펼칠 예정이라고 합니다.
강주은 은 “이런 남자가 세상에 있는 줄 몰랐다”라며 최민수에 대한 폭로를 시작했는데요
강주은은 최민수가 “굉장히 남자에 대한 자부심이 크다” 라며 “너무 너무 특이 하다” 라고 밝혔다.강주은

강주은

강주은 이날 방송에서 강주은 독특한 돌직구 멘트에 모두를 놀라게 하기도 했다.
최민수 강주은 만난지 3시간 만에 청혼을 받고 결혼을 했다고 전했는데요 올해 초 ‘엄마가 뭐길래’ 에 출연 했을 당시에도 이 같은 이야기를 두 사람이 나누기도 했습니다.강주은

강주은

강주은 당시 강주은 은 출장을 떠나면서 최민수에게 올리브를 먹지 말라고 말했고 이에 최민수는 “올리브 먹지 말라는 건 너무 자존심 상한다” 라며 화를 냈는데요 이에 강주은 은 “나는 당신 만난지 3시간만에 청혼 받고 결혼 한 사람이다. 그 값은 해 주라”라고 말했는데요.강주은

강주은

강주은 그러자 최민수는 “그때는 내가 올리브는 편하게 먹으면서 살 줄 알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주기도 했습니다.
강주은 은 93년 미스코리아 본선에 출전한 미스 캐나다 출신이었는데요 최민수를 만나면서 23세에 치,의대 꿈을 포기하고 결혼을 했습니다.강주은

강주은

강주은 최민수는 93년도 당시 MBC ‘사랑이 뭐길래’ , SBS ‘모래시개’ 이후 엄청난 인기와 함께 빅스타로 등극했는데요 당시 미스코리아 본선에 최민수가 미녀들과 마지막으로 인사하는 역할로 출연을 했는데 당시 강주은을 보고 첫눈에 반해 버린 겁니다.
당시 강주은 최민수는 한국방송을 잘 보지 않아 최민수를 잘 몰랐는데 “한국의 대스타 라고 하니깐 사인하나 받을까?” 하고 최민수에게 말을 걸었는데 최민수가 갑자기 일단 카페로 가서 이야기 하자며 끌고 갔다고 합니다.

강주은

강주은

강주은 역시 ~ 최민수 입니다.
이후 카페에서 3시간동은 대화를 나눈 후 최민수는 번호를 넘겨주면서 연락을 꼭 하라고 했다고 하는데요 하지만 강주은 전화를 하지 않고 그냥 공항을 갔다고 합니다.
이후 최민수는 드라마 촬영 중 바쁜 스케줄 속에 시간을 내어 공항으로 강주은을 만나로 갔다고 하는데요 최민수는 자신이 어렸을 때 사진첩을 보여주면서 “나 이상한 사람 아니다” 라며 거침없이 구애를 했다고 합니다.강주은 이후 최민수는 황복 35시간이 걸리는 캐나다로 강주은을 만나로 갔고 이에 강주은의 어머니가 그런 모습에 반했다고 한다.
그렇게 만난지 6개월 만에 결혼에 골인을 하게 되었는데요 당시 강주은은 치,의대를 준비 중이었는데 그 꿈을 포기 하고 23살 어린 나이에 최민수와 결혼을 하게 됩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강주은 은 600켤레가 넘는 구두가 공개 되었는데요 구두 매장을 해도 될 정도 였습니다.

Check Also

한서희

한서희 성소수자 외면 발언 실검 1위

그룹 빅뱅 탑과 대마초를 흡연한 한서희가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한서희 는 최근 SNS를 통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