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Entertainment / 국가대표2 오연서 수애 미모는 금메달
국가대표2.jpg

국가대표2 오연서 수애 미모는 금메달

국가대표2 수애 오연서가 영화 촬영이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6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 영화 ‘국가대표2’ 의 제작보고회가 열렸습니다.
이자리에는 국가대표2 김종현 감독과 오달수, 수애, 오연서, 하재숙, 김슬기, 김예원, 진지희가 참석했다.

국가대표2

국가대표2
국가대표2 에서 오연서는 쇼트트랙 경기에서 물의를 일으키고 퇴출당한 뒤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에 합류하게 되는 채경 역을 맡았는데요 오연서는 “태어나서 스케이트를 한 번도 타 본적이 없다. 이번 영화를 준비하면서 처음 탔다”라고 고백했습니다.

국가대표2 오연서 수애

국가대표2 수애

국가대표2수애
이 자리 에서 오연서 는 “사계절을 표현하기 위해 얇은 옷을 입고 촬영하기도 했다”면서 “실제 선수들이 아닌데 갑자기 운동량이 많아지다 보니 영화에서 짜증내는 장면이 많은데 그 장면이 리얼하게 나온 것 같다” 라며 “연기가 아니라 진짜 힘든 촬영이 있었다”라고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국가대표2오연서

국가대표2 오연서

국가대표2 오연서
또한 오연서 는 “그렇게 고생을 하면서 우리끼린 전우애가 생겼다. 그래서 서로 더 많이 친해졌다” 라고 밝혔다.

국가대표2
국가대표2 수애는 “사전에 연습을 3개월 정도 했다” 면서 “감독님과 촬영감독 등 스태프들도 시간이 날 때마다 함께 해줬다. 그래서 현장에서 든든했다”라고 전했는데요 이어 “그런데 아이스하키 복장이 처음이라 힘들었다. 혈액순환도 안 되고 입고 벗기가 힘들어서 화장실 가기도 힘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주었습니다.

국가대표2
영화 국가대표2 는 동계 올림픽 유치를 위해 급조된 한국 최초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이다.
여자 아이스하키 팀 국가대표 감독 강대웅(오달수), 전직 아이스하키 선수 리지원(수애), 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박채경(오연서), 필드하키 선수 출신 고영자(하재숙), 아이스하키 협회 경리 출신 조미란(김슬기), 전직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가연(김예원), 여중생 인라인 하키 선수 신소현(진지희)이 한국 최초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으로 뭉쳐 불가능한 도전에 나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Check Also

수지

수지 이민호 결별 사랑만큼 성숙해지길

수지 이민호 커플이 결별 했다. 2015년 3월 열애 사실을 인정하면서 수지 이민호는 연예계 공식 커플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