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자발찌 소급적용 찬,반 투표

전자발찌 소급적용 찬,반 투표

야후의 네티즌 한표 에서는 전자발찌 찬 반 투표의 열기가 뜨겁다.

내연녀의 딸을 살해해 13년간 복역하다 지난해 전자발찌를 차고 가석방된 김모(47)씨가 지난 2일 구미의 한 모텔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되었다고 지난 12일 경북 구미경찰서에서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전자발찌를 충전하지 않은 김씨의 연락이 끊어졌다는 보호관찰소 직원의 신고에 따라 위치를 추적해 김시의 시신을 찾았다고 하는데요

 

김씨는 취업이 되지 않는 등 자신의 처지를 비관해 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경찰은 김씨가 어머니에게 유서를 남긴 점과 타살의 흔적이 없는 점등으로 볼 때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 하고 있습니다.

 

이 사건과 관련 해서 야후 네티즌 한표 다음과 같은 투표가 올아 왔습니다.

전자발찌 때문에…자살

살인사건으로 전자발찌를 찼던 한 남성이 이를 비관해 목숨을 끊은 사건을 두고 전자발찌의 소급적용 범위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아동대상 성폭행은 물론 흉악범에게도 전자발찌를 소급 적용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현제 5,660명 참가 한 투표에서 85.3% 찬성과 14.2% 반대 기타 0.5% 로 집계 되고 있는데요.

한편 투표를 끝낸 네티즌들은사기꾼도 전자팔찌 발찌를 차게 합시다”, “전자팔찌가 아니고 어깨띠를 해야 한다”,”창피하면 죄 짓지 않으면 된다등 많은 의견을 보이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 하세요.

전자발찌 소급적용 투표하러 가기

Check Also

AdSense

Asynchronous implementation with Google Adsense motivation

Google AdSense is an asynchronous synchronization implementation. 구글 애드센스를 삽입 하면 페이지 로딩 속도가 느려지는건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