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프로야구선수 에로배우로 일본AV진출

프로야구선수 에로배우로 일본AV진출

해태 출신 에로배우 신영웅, 일본 AV 진출

해태타이거즈 출신의 에로배우 신영웅(40)이 일본 어덜트 비디오 AV업계 에 진출했다.

프로야구선수 에로배우

일본의 AV사인 루비가 다음 달 내놓을 작품 “서울의 사랑” 이란 작품에 신영웅이 주인공으로 캐스팅 되어 유명한 여배우 기리오카 사츠키(43)와 호흡을 맞췄다.

프로야구선수 에로배우

본명이 김현수 인 신영웅은 중고등학교 때 야구부 주장을 거쳐 해태 타이거즈에 입단 해 장래가 촉망되는 야구 선수 였는데요 하지만 1군 데뷔를 얼마 앞두고 팔꿈치 부상으로 야구의 꿈을 접고 에로배우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습니다.

 

한편 ‘서울의 사랑”에서 신영웅은 서울을 배경으로 한국 남성과 연상의 일본 여인 사이의 사랑을 그린 영화로 신영웅의 모습도 ‘욘사마 풍’의 훈남 이미지로 그려졌고 최근 한류열품에 발맞춰 일본 AV업계에서도 한국 배우 섭외 작품의 일환으로 보여지는 군요..

 

 

 

 

Check Also

샤이니 종현

샤이니 종현 사망 충격 누나에게 마지막 문자

샤이니 종현이 18일 세상을 떠났습니다. 갑작스런 비보에 팬들은 물론 연예계에서도 충격에 휩싸였는데요 샤이니 종현은 18일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