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바른전자 허위 정보로 200억대 주가조작 김태섭 대표 구속

중국 투자유치 허위 정보 흘려 주가 끌어올린 혐의 200억 이상 부당이득

반도체 전문기업 바른전자 김태섭 대표가 200억원대 주가 조작 혐의로 구속 되었습니다.

코스닥 상장사인 바른전자는 지난 2015년 11월 1천억원 규모의 중국 투자유치설 나 돌면서 주가가 급등 했는데요

바른전자가 중국 장쑤성에 설립 예정이던 메모리반도체 공장에 중국 국영기업으로 부터 투자를 받는 다는 소식이었는데요

바른전자 김태섭

이에 바른전자 주가는 한 달 만에 무려 3배나 올랐고 이 과정에서 김태섭 대표는 200억원대의 부당이득을 챙겼습니다.

바른전자의 중국 진출과 과련된 풍문은 이듬해까지 꾸준히 주가에 영향을 미쳤는데요

바른전자 김태섭

검찰은 “김씨등은 중국 투자유치와 관련한 허위정보를 흘리는 등의 수법으로 주가를 끌어올린 혐의를 받는다”며 “미실현 이익을 포함해 200억원대 부당 이득을 챙긴 것으로 보고 있다” 라고 밝혔습니다.

바른전자 김태섭

검찰은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김태섭 대표와 전현직 임원 4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 했고 법원은 이들 가운데 김태섭 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 했습니다.

코스닥 상장까지 한 중견기업에 앞으로 꾸준히 성장할 반도체 전문기업 대표가 돈이 아쉽지는 않았을 건데 왜 이런 뻥을 치고 부당이득을 챙기는지 모르겠네요

한편 26일 현재 바른전자 주식은 전 거래일 보다 16.06%(93원) 하락한 486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