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rts

KIA타이거즈 임창용 방출 결정에 기아 팬들 김기태 감독 사퇴 요구 집회

임창용 방출 기타 팬들 김기태 감독 사퇴 촉구 구단과 마찰

KIA 타이거즈의 임창용(42) 선수 방출 에 대해 팬들이 김기태 감독의 사퇴를 요구하는 집회를 열었습니다.

지난 24일 KIA 타이거즈는 임창용 선수를 내년 시즌 전력외 선수로 분류하고 재계약 포기 의사를 전달 했는데요 이는 KIA 에서 방출 하겠다는 통보 였습니다.

이에 27일 오전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 앞에서는 임창용 방출을 규탄하며 김기태 감독 사퇴를 촉구 하는 팬들의 집회가 열렸는데요

임창용 방출

집회가 열리는 장소에는 ‘기아타이거즈의 명복을 빕니다’, ‘기태는 가시지만, 기아는 영원하다’ 라는 글이 적힌 조화가 세워졌고 팬들은 주최 측에서 나눠준 마이스클 나눠쓰고 “김기태 아웃” 을 목청껏 외쳤습니다.

당시 집회 장소를 지나던 김기태 감독은 팬들의 거센 항의 받기도 했는데요

임창용 방출

팬들은 김기태 감독에게 “연봉과 상관없이 선수로 계속 뛰고 싶다는 임창용 선수의 입장을 듣고 눈물이 날 것 같았다” 라며 “팬들이 수긍하고 알아들을 수 있게 방출 이유를 설명하라”라고 외쳤습니다.

또한 “프로의 세계에서 실력이 없다면 당연히 방출돼야 한다. 하지만 신인선수 중 시속 149km를 던지는 선수가 있느냐” 라고 김기태 감독에게 따져 묻기도 했습니다.

임창용 방출

팬들의 항의에 김기태 감독은 “그럴 만한 이유가 있었다”며 팬 중 한명을 대표로 불러 감독실에서 대화를 나누기도 했습니다.

팬들은 “임창용 선수는 우리게 ‘창용불패’ 로 불리며 즐거움을 줬다” 라며 “프로란 실력으로 평가받아야 하고 그는 아직 뛰어난 선수 중 한명 이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만남이 소중한 만큼 끝맺음도 소중하다. 임창용선수를 어떻게 떠나보내야 할지 구단은 좀더 많은 고민을 해야 했다”라고 밝히며 “임창용 선수의 방출 선언을 즉시 철회하고 새로운 길을 모색하라”라고 요구 했습니다.

임창용 방출

한편 임창용 선수는 올 시즌 불펜에서 선발로 보직을 옮기며 KIA 타이거즈의 포스트시즌 5위 진출에 힘들 보탰는데요 정규리그 37경기에서 5승 5패 4세이브 4홀드, 평균자책점 5.42를 올렸습니다.

임창용 선수의 준수한 성적에도 갑작스럽게 팀에서 방출이 되자 KIA 팬들은 ‘김기태 퇴진 운동분부’ 인터넷 카페를 개설하고 구단의 결정에 반발하고 있습니다.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