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rts

장원삼 삼성 방출 요청 새로운 둥지 찾는다

통상 121승 삼성 좌완 에이스 장원삼 선수 미래를 위해 방출 요청

장원삼 삼성 방출 베테랑 좌완 새로운 둥지는?

삼성 라이온즈 베테랑 좌완 투수 장원삼 이 내년 시즌 부터 새로운 팀에서 활동하게 된다.

18일 삼성 구단 은 “정규시즌이 끝난 뒤 장원삼이 구단에 방출을 요청했다. 구단도 선수의 미래를 위해 대승적인 차원에서 풀어주기로 했다” 라고 밝혔습니다.

2009년 삼성라이온즈에 이적한 장원삼 은 삼성라이온즈의 에이스 투수로 잡고 있었는데요

통산 121승을 거둔 장원삼은 리그를 대표하는 베테랑 좌오나 투수임이 분명합니다.

장원삼

2006년 현대 유니콘스에 입단한 장원삼은 히어로즈를 거쳐 삼성에서 뛰었는데요

통산 346경기에 등판해 121승 93패 1세이브 9홀드 평균자책점 4.17의 성적을 거뒀습니다.

장원삼

삼성 이적 첫 해인 2010년 에는 13승 5패 평균자책점 3.46으로 준수한 성적을 거뒀으며, 2012년부터 2015년까지 4년 연속 두 자릿수 승수를 쌓으며 ‘삼성 왕조’ 구축에 큰 힘을 보탰습니다.

특히 2012년에는 17승 6패 평균자책점 3.55으로 활약했습니다.

하지만 2016년부터 주춤했는데요

장원삼

2016년 5승 8패 2홀드 평균자책점 7.01, 지난해 4승 5패 6홀드 평균자책점 5.61에 그쳤습니다.

올 시즌을 앞두고 스프링캠프에서 부상을 당한 장원삼은 개막 엔트리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는데요

4월18일 1군 무대를 밟은 장원삼은 좀처럼 1군에 자리를 잡지 못하며 1군과 2군을 오갔는데요

장원삼은 6월9일 대구 LG전에서 왼 무릎 통증을 느껴 마운드를 내려온 뒤 재활에 매진했지만, 다시 1군 무대로 돌아오지는 못했습니다.

장원삼

장원삼이 내년 시즌 어떤 유니폼을 입고 마운드에 설지 관심이 집중 되고 있는데요

반듯이 재기에 성공해 다시 한번 멋진 투구로 야구팬들과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