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동상이몽2 강경준 장신영 스튜디오 눈물 바다

동상이몽2의 강경준 장신영 커플이 아들 정안이의 고백에 눈물을 펑펑 흘렸습니다.

30일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장신영은 아들과 함께 깜짝 이벤트를 계획하는데요

하지만 몰아치는 비바람으로 인해 이벤트가 무산될 위기에 처하자 두 사람은 당황해하는 모습이 공개 되었습니다.

강경준장신영

스튜디오에서 두 사람을 지켜본 강경준은 “아 이래서 그랬구나”라며 눈시울을 붉혔는데요

도대체 무슨 사연인지 궁금 하네요

강경준장신영

이어 아들 정안이는 강경준에게 꼭 말하고 싶었던 속마음을 영상을 통해 공개했는데요

처음 듣는 아들의 고백에 강경준은 결국 눈물을 흘리고 말았습니다.

강경준장신영

강경준 장신영 커플은 오늘 방송을 끝으로 동상이몽에서 하차 하게 되는데요

그 동안의 출연 소감을 묻자 강경준은 뜻밖의 말을 꺼내 스튜디오를 눈물 바다로 만들었습니다.

강경준장신영

눈물을 흘리던 서장훈은 “나이 들었나봐 눈물이 많아졌다”라고 말했고 김숙은 “올해 들어 제일 슬펐다”라며 눈물을 흘렸습니다.

강경준장신영

도대체 무슨 말을 했길래 모두를 울린 걸까요 너무 궁금 하네요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