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TV

서현 김정현 ‘시간’ 흑수저와 재벌2세 러브스토리 부산 백화점 촬영 현장

이리와 안아줘 후속 으로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에 소녀시대 서현이 8번째 드라마에 도전 합니다.

서현과 함께 황승원, 김정현, 김준한이 출원하는데요 신선한 마스크의 대거 출연 이네요

서현

드라마 시간 등장인물 부터 알아보죠

김정현 / 천수호 역

시간을 멈추고 싶은 남자, 27세, 재벌2세.

‘지금 결정하지. 죽을지, 살지. 죽기로 결심하면… 같이 죽어줄게.’

서현

대한민국 재계서열TOP5에 드는W그룹 총수의 아들. 그룹 상무이사이자 계열사 레스토랑 트레비앙(Tres bien) 대표.

피사체만 보면 머리부터 발끝까지 흠잡을 곳이 없는 남자다. 타고난 신체적 황금비율과, 모든 것의 완성이라 할 수 있는 완벽한 얼굴까지. 하지만 그럼에도 언제나 그를 따라다니는 꼬리표는‘첩의 아들’이다. 덕분에 성격 까칠하고, 위아래 없고, 예의와 매너는 밥 말아 먹은 지 오래다. 어차피 믿을 놈 하나 없는 세상, 철저히 이기적으로 사는 중이다.

서현

수호가 따뜻한 남자로 자라기엔, 그의 어린 날들은 악몽과도 같았다. 어머니의 죽음을 감당하기에 그는 너무 어렸고, 갓 회사를 물려받은 아버진 무심했고, 본처인 장여사는 가혹했고, 세 살 터울의 배다른 형은 냉정했다. 살얼음판 같던 재벌가에서 살아남기 위해 악착같이 버틴 수호였다. 천회장이 선택한 태양그룹 외동딸 채아와의 약혼도 같은 맥락이었다. 바람막이가 되어 줄 어머니도, 번듯한 외가도 없는 수호에게 선택권은 없었다.

 

서현 / 설지현 역

멈춰진시간 속에 홀로 남겨진 여자, 26세, 셰프지망생.

‘믿어요. 믿어달란 말 안해도. 상무님은 좋은 사람이니까.’

서현

백화점 주차 안내요원. 하지만 언젠가는 프랑스 파리로 날아갈 날을 꿈꾸는 프렌치 셰프지망생. 하필 엄마를 닮았다. 빼어난 외모, 선천적으로 살이 안찌는 체질까지. 남자 볼 줄 모르고, 돈 벌 줄 모르는 엄마 덕에 소녀가장 타이틀을 얻었다. 어디서든‘사랑합니다, 고객님~’을 외칠 수 있는 생존력과 사회성의 끝판 왕이다. 밝고, 긍정적이다. 겁 없고, 불의는 못 참지만, 의리로는 못 참을 게 없다.

생활비 벌고, 동생 대학 보내느라, 정작 자신은 대학교를 중퇴해서 고졸이다. 학벌은 짧지만, 자격증은 안 딴 걸 찾는 게 더 빠를 정도로 한식, 양식, 중식 등 요리 자격증부터 목수, 용접 자격증까지.. 먹고 살 수 있는 자격증이란 자격증은 악착같이 따냈다.

서현

이런 고구마 같은 현실에서 지현을 지탱해주는 건 술, 요리, 그리고 남자친구인 민석이다. 6년을 한결같이 자신과 함께 해준 민석과의 행복한 미래를 꿈꾸며, 하루하루 버티어 나가는 그녀다.

 

김준한 / 신민석 역

돌아올 수 없는 시간을 건넌 남자, 30세, 변호사.

‘나도 모르겠어. 내가 어디까지 변할지.’

서현

W그룹 법무팀 변호사. 지현의 남자 친구. 한마디로 변호사 뱃지가 잘 어울리는 남자다. 반듯한 외모와 보기 좋게 떨어지는 수트핏, 신뢰를 주는 부드러운 눈빛까지. 법대로, 원칙대로, 순리대로 어긋남 없이 착하게 살아왔다. 변변찮은 집안이었고, 잡고 올라갈 연줄도 없었지만 검사를 꿈꿨다. 법 앞에는 모두가 평등한 법이었으니까.

검사복을 입고 나서야 깨달았다. 법도 돈과 집안 봐가며 평등하단 사실을. 그걸 깨달았을 때쯤은, 이미 민석도 정의를 꿈꾸던 고시생이 아니었다. 민석은 자신의 머리 위에 있는 게 법이 아니라, 재벌이란 걸 인정하기로 했다. 그리고 검사직을 내려놓고, 그들이 사는 세상으로 제대로 발을 들여놓았다.

 

항승언 / 은채아 역

조작된 시간 뒤로 숨은 여자, 27세, 태양그룹 본부장.

‘내가 못 가진 건, 아무도 못 가져.’

서현

태양그룹 외식사업본부 본부장. 태양그룹 총수의 외동 딸. 수호의 약혼자. 꾸준한 관리로 잘빠진 몸매와 분위기 있는 외모, 쿨한 성격까지. 그야말로 남자라면 가지고 싶고, 여자라면 닮고 싶은 여자다. 단 한번도 잃어 본 적 없고, 뺏겨 본 적 없고, 져본 적 없다.

서현

집안에선 채아가 다른 사람과 결혼하길 바랐지만, 채아는 수호를 찍었다. 채아는 수호가 자신에게 오토바이 같은 탈출구가 돼 줄 거라 생각했다. 적당한 일탈과 적당한 집안끼리의 결속 그리고 적당한 사랑까지. 하지만 수호는 철저히 채아의 바람을 빗나갔고, 지독하리만큼 무심했다. 첩의 아들인 수호 앞에, 더 높이 올라갈 수 있는 태양그룹이라는 에스컬레이터를 깔아준 거나 다름없는데, 수호는 바란 적 없다는 눈빛을 날릴 뿐이었다. 이런 모욕은 태어나서 처음 느껴보는 것이었다. 채아는 결심했다. 기필코 어떤 방법을 써서라도 수호가 자신을 제대로 사랑하게 만들겠다고, 제대로 은채아의 남자로 살아가게 만들겠다고 말이다.

 

드라마 ‘시간’은 첩의 아들로 태어나 예의와 매너를 찾아 볼 수없는 재벌2세 천수호역에 김정현과 소녀가장의 언젠가는 프랑스로 날아갈 거란 꿈을 가지고 사는 초긍정적 성격의 셰프지망생 설지현 역의 서현이 주인공 입니다.

 

싸가지 없는 재벌 2세와 흑수저 소녀가장의 이야기

대충 봐도 스토리는 나오는것 같네요

결국에는 두사람 사랑하는 커플이 되는 스토리 같습니다.

서현

김정현과 서현의 첫만남은 백화점에서 시작되는 것 같은데요

백화점 주차장에 무릎을 꿇고 사과를 하는 모습의 서현 그리고 제대로 갑질을 하는 김정현의 모습입니다.

서현

이장면은 지난 5월 28일 부산 서면의 한 백화점에서 촬영되었다고 하는데요

첫 만남 재벌 2세와 주차 안내요원으로 악연이 시작 되는 듯 합니다.

 

한편 현재 방송 중인 이리와 안아줘는 오는 19일 최종회가 방송 되며 25일 부터는 ‘시간’이 방송 됩니다.

Tags
Show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