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라디오스타 마이크로닷 래퍼? 어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마이크로닷이 “음악인인지 어부인지 헷갈리는 국민의 아들 마이크로닷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해 큰 웃음을 주었습니다.

마이크로닷은 이경규, 이덕화 와 함께 ‘도시어부’에 출연 중인데요 

마이크로닷

이날 라디오스타에서 마이크로닷은 예능 대부 이경규의 조언을 토대로 방송 내내 곳곳에서 활약을 펼쳤는데요

낚시 덕분에 최근 연예게 러브콜이 많이 받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마이크로닷

마이크로닷

마이크로닷은 “성시경, 신화 이민우 등 많은 사람들이 연락을 해온다”라고 밝히며 “제 커리어 중심이 바뀌엇구나 느꼈다”라고 말해 웃음을 주기도 했습니다.

마이크로닷

마이크로닷

또한 마이크로닷은 엄청난 대식가 면모를 보이기도 했는데요

마이크로닷은 최근 한 스테이크 가게에서 레슬링 선수를 제치고 많이 먹기 1위를 기록했던 이야기를 꺼냈는데요 이에 김국진은 “그 정도면 사자가 먹는 양”이라고 말해 큰 웃음을 주기도 했습니다.

Tags
Show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lose
Close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