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M엔터테인먼트 키이스트 인수 글로벌 선두 기업으로

한국어English中文(简体)中文(漢字)Français日本語EspañolРусский

SM엔터테인먼트 가 키이스트를 인수 하고 콘텐츠 제작사 FNC애드컬쳐의 최대주주가 되면서 SM엔터테인먼트는 명실상부한 거대 연예기획사로 우뚝섰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 14일 키이스트의 최대주주 배용준의 주식을 500억원에 매입하고 SM엔터테인먼트 유상증자를 통해 350억원 의 주식을 배용준에게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

이로서 키이스트는 SM엔터테인먼트가 최대주주가 되었고 배용준은 SM엔터테인먼트의 신규 주식을 배정 받아 SM의 대주주가 되었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

또한 SM엔터테인먼트는 FNC엔터테인먼트의 콘텐츠 제작사 FNC애드컬쳐의 지분 일부를 매입하고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신규주식을 확보했는데요

이에 SM엔터테인먼트는 총 1348만주의 주식을 확보해 31%의 주식보유로 FNC애드컬쳐의 최대주주로 등극 했고 FNC엔터테인먼트는 810만주 18%의 주식 보유로 SM엔터테인먼트에 이어 2대 주주가 되었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는 키이스트 인수로 키이스트의 자회사인 일본 최대 한류 방송 콘텐츠 플랫폼 사업자인 ‘디지털어드벤처’ 까지 보유하게 되었는데요

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는 2016년 SM엔터테인먼트 재팬을 통해 키이스트의 일본 내 계열사이자 JASDAQ상장사인 ‘디지털어드벤처’의 주식을 인수해 2대 주주가 되기도 했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멘트는 키이스트 인수로 ‘몸집키우기’ 의지를 내비치고 있는데요

기존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한류 미디어 사업, 팬클럽 및 공연 이벤트 사업 등은 SM엔터테인먼트의 오랜 노하우 속에서 더욱 강력하고 폭넓은 시너지를 낼 것으로 전망되며 여기에 키이스트의 기존 사업부문과 함께 스타, 음악, MCN, UCG등의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기반으로 하는 모바일, 온라인 플랫폼 사업도 한국, 일본은 물론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전개해 나갈 것으로 보입니다.

SM엔터테인먼트

또한 FNC애드컬쳐 인수로 방송은 물론, 온라인, 모바일, 및 해외시장 까지도 공략 할 수 있는 다양한 방송, 영상 콘텐츠 제작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다양한 글로벌 사업 선두에 설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heck Also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