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Star

샤이니 종현 사망 충격 누나에게 마지막 문자

샤이니 종현이 18일 세상을 떠났습니다.

갑작스런 비보에 팬들은 물론 연예계에서도 충격에 휩싸였는데요

샤이니 종현은 18일 정오 경 강남의 모 레지던스를 찾아 2박을 예약 하고 입실 했습니다.

당시 레지던스 관계자에 따르면 샤이니 종현은 미리 예약을 한 것이 아니라 홀로 와서 2박을 예약 했고 당시에는 전혀 이상점이나 특이사항을 발견 하지 못했다고 전했습니다.

샤이니 종현

이후 홀로 입실 한 샤이니 종현은 오후 4시경 친누나에게 문자 메세지를 보냈는데요

“이제까지 힘들었다.  나 보내달라. 고생했다고 말해달라. 마지막 인사다” 라는 내용을 보냈고

이에 종현의 누나는 4시 42분 “종현이 자살 하려는 것 같다”라는 신고를 했습니다.

샤이니 종현

이후 경찰은 위치 추적을 통해 119와 함께 종현의 자택이 아닌 강남의 레지던스에서 종현을 발견 하였습니다.

샤이니 종현

발견 당시 종현은 심정지 상태였고 119 대원이 심폐소생술을 했으나 차도가 없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사망 판정을 받았습니다.

샤이니 종현

경찰에 따르면 종현이 발견 된 레지던스 에서 갈탄과 번개탄으로 보이는 물체가 탄 흔적이 발견 되었다고 하는데요

샤이니 종현

이에 경찰은 샤이니 종현이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중 이라고 밝혔습니다.

샤이니 종현

한편 샤이니 종현의 소속사 SM엔터네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샤이니 종현을 사망 소식을 전하고 애도의 뜻을 전했습니다.

Tags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