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분류

뉴스데스크 아이돌 가창력 비판

뉴스데스크 아이돌 가창력 비판




지난 20일 mb뉴스테스크에서는 가창력보다는 재능에만 초점을 맞춘 아이돌 가수의 문제점을 보도했다.

여러명의 멤버들중 개인별로 노래를 하는 시간은 몇초 되지 않는다는 점을 문제로 제시했는데요.


뉴스데스크에서는 제시한 아이돌 그룹의 개인별 노래시간을 보면


애프터스쿨이 ‘뱅’을 부를 때 멤버들의 단독으로 노래를 부르는 시간은 가희가 18초,
레이나가 13초, 정아가 6초, 주연은 3초였다.


엠블랙이 ‘Y’를 부를 때는 전원이 함께 하는 시간을 빼고 미르가 가장 짧은 15초,
지오가 가장 긴 32초다. 신인그룹 ‘인피니티’는 소개된 그룹 중 가장 짧았는데,
멤버들 각자가 부른 시간이 채 5초도 되지 않았다.


이어 노래시간을 따지면 가수라는 말이 무색하다라고 하며, 최근 가수로 얼굴을 알렸다
드라마, 연예프로 진행자 등으로 전환하는 것이 선호되는 것이 최근 추세라고 했다.


또한 이날 대중음악평론가 임진모씨도 뉴스에 출현해 “가수의 기본은 노래를 부르는 것이다.
3.5초로 얼마나 가창력 표현을 할 수있을까 라고 말하며 아이돌 중심의 국내 대중음악에 일침을 가했다.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